은행 내년 이익 장담 못해, 지성규 KEB하나은행 해외사업 확대 서둘러

고두형 기자
2019-12-19 14:47:42
0
지성규 KEB하나은행장이 중국과 인도를 잇는 징검다리로 베트남과 인도네시아를 중심으로 해외사업 확대에 속도를 내고 있다.

내년 상반기 추가 기준금리 인하와 파생결합상품 판매 감소 등으로 국내 영업환경이 어려울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하나은행의 실적 증가세를 이어가려면 해외사업에서 성과를 보여줘야 한다.
 
은행 내년 이익 장담 못해, 지성규 KEB하나은행 해외사업 확대 서둘러

지성규 KEB하나은행장.


19일 은행업계에 따르면 내년 국내 영업환경 악화로 실적에 타격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대응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분주하다.

시중은행 한 관계자는 “내년 기준금리 인하, 안심전환대출 영향으로 이자이익이 3천억 원 이상 준다는 추정 아래 재무계획을 세웠다”며 “파생결합상품 판매 위축으로 수수료이익도 감소할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에 은행마다 실적 감소를 막기 위한 방안을 찾기 위해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하나은행 역시 내년 국내 영업환경 악화를 극복하기 위해 여러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특히 지 행장이 ‘글로벌 전문가’로 꼽혀온 만큼 해외사업에서 돌파구를 찾는 데도 속도를 내고 있다.  

지 행장은 은행장에 오르기 전 글로벌전략실장, 글로벌사업그룹장 등을 거쳐 해외사업에 밝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지 행장은 중국과 인도를 잇는 해외 영업망을 갖추겠다는 목표를 세우고 베트남과 인도네시아, 미얀마 금융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고 있다. 

사무소를 거쳐 지점으로 전환하는 전통적 해외진출 방식에서 벗어나 과감한 투자를 통한 해외사업 확대를 추진하는 점이 눈에 띤다.

10월 말 베트남 최대 국영 상업은행인 BIDV의 지분 인수를 위해 1조 원 이상을 투자한 것도 베트남시장에서 빠르게 사업을 확대하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하나은행은 베트남에서 하노이와 호찌민 2곳에서만 지점을 운영하며 아직 가시적 성과를 올리지는 못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하나은행은 해외법인이 아닌 해외지점의 실적을 발표하지 않는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하나은행이 베트남 BIDV의 2대주주에 오른 만큼 기존 하나은행 지점 2곳과 협력사업을 진행할 것”이라며 “베트남 금융당국의 허가를 받아 연계상품을 출시하는 방안 등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지 행장은 인도네시아에서 라인파이낸셜아시아와 협력해 디지털은행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지 행장은 하나은행 인도네시아 법인이 안정적으로 수익을 낼 정도로 자리를 잡은 만큼 디지털금융 쪽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할 여력을 갖췄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하나은행 인도네시아 법인은 3분기까지 순이익 328억 원을 거뒀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순이익이 17%가량 줄었지만 하나은행 중국법인(309억 원)보다 더 많은 순이익을 거둘 정도로 성장했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하나은행 해외 사업에서 중국을 시작으로 베트남, 인도네시아, 미얀마, 인도로 이어지는 신남방국가들이 핵심 전략지역”이라며 “올해 11월 인도 구루그람에 지점을 세우고 미얀마에서 소액대출법인을 통해 기반을 다지고 있는 것도 중국과 인도를 잇는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하나은행, 온라인 추천 펀드의 선취수수료 5월 말까지 감면행사
  2. 하나은행, 인사서비스 스타트업 '자버'와 간편 급여이체 내놔
  3. 하나금융 "부자는 41세에 부자의 길 들어서, 사업소득을 종잣돈 삼아"
  4. "쌀값 닭고기값 40년간 3배 오를 때 강남 아파트값은 84배 뛰어"
  5. 하나은행, 손흥민 김수현을 '투톱' 광고모델로 내세워 글로벌 공략
  6.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작년 보수 25억 받아, 윤종규 16억 조용병 13억
  7. [Who Is ?] 장경훈 하나카드 대표이사 사장
  8. 정의선, 현대차그룹 '5년간 100조' 재원 마련 위해 원가혁신 가속페달
  9. 풍력발전 키우는 중부발전, 네덜란드 거점으로 유럽 공략 본격화
  10. 정의선, 현대차 코로나19 위기를 기회로 바꾸기 위해 유동성 확보 전력
TOP

인기기사

  1. 1 바이오주 약세, 앱클론 유틸렉스 파미셀 '급락' 헬릭스미스는 올라
  2. 2 레몬 톱텍 모나리자 웰크론 주가 대폭 올라, 마스크 관련주 강세
  3. 3 대형건설사 중흥건설 꿈꾸는 정창선, 두산건설 인수 나설지 시선몰려
  4. 4 헬릭스미스 주가 초반 상승, 당뇨병성 신경병증 치료제 후속임상 시작
  5. 5 삼성전자 주가 4%대 SK하이닉스 5%대 하락, 기관과 외국인 다 매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