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국토지리정보원과 자율주행 위한 측위기술 개발

공준호 기자
2019-12-09 11:06:33
0
LG유플러스가 국토지리정보원과 손잡고 자율주행 차량의 위치정보 오차를 줄이는 기술을 연구한다.

LG유플러스와 국토지리정보원은 ‘고정밀 측위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LG유플러스, 국토지리정보원과 자율주행 위한 측위기술 개발

▲ LG유플러스 관계자가 정밀한 위치확인이 가능한 자율주행 관제화면을 살펴보는 모습. < LG유플러스 >


고정밀 측위기술은 최대 30m의 오차가 발생하는 위성항법장치(GPS)의 오차를 위성항법 보정시스템을 활용해 줄임으로써 더욱 정확한 위치를 확보하는 기술이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이 기술은 자율주행 상황에서 주변 교통상황과 급정거, 낙하물 등의 사고 위험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시스템에 활용될 수 있어 자율주행을 구현하는 핵심기술로 평가받는다.

두 기관은 실무협의단 구성·운영 등 세부적 협력방안을 마련할 계획을 세웠다. 2020년 1월부터 실시간 데이터를 직접 연동하고 고정밀 측위 서비스의 기술 테스트를 공유한다. 위성기반 서비스 및 기술을 개발하는 계획도 함께 수립한다.

강종오 LG유플러스 미래기술담당 상무는 “미래 모빌리티 산업의 핵심열쇠는 지연 없는 통신환경에서 얼마나 정확한 실시간 위치정보를 파악하느냐에 달려있다”며 “특히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 자율주행 인프라와 같은 차세대 스마트교통 환경 구축을 앞당기기 위해 주요기관과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공호상 국토지리정보원 원장은 “위치기반 서비스 기술의 발달로 점차 증가하고 있는 민간의 고정밀 위치정보서비스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민관의 협력이 중요하다”면서 ”이번 업무협약으로 공간정보를 활용한 국민 편익을 높이기 위해 더욱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지난 7월말 고정밀 측위기술을 내부 클라우드에 적용해 전국망서비스 구축을 마쳤다. [비즈니스포스트 공준호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LG이노텍 주가 3%대 상승, LG그룹 계열사 주가는 대체로 하락세
  2.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반쪽 5G통신' 비난 벗어날 해법 찾기 분주
  3. LG유플러스 주식 매수의견 유지, "5G통신 가입자 늘어 실적증가"
  4. LG유플러스, 20대와 외국인 위해 1년 단기약정 인터넷 요금제 내놔
  5. 공정위, KT SK브로드밴드 LG유플러스 주문형비디오 불공정약관 시정
  6. SK텔레콤 LG유플러스, 케이블TV 추가로 인수합병해 KT 추월하나
  7. LG유플러스 모바일 가입자 1500만 넘어서, "5G통신 상용화가 도움"
  8. [오늘Who] 이원희, 제네시스 GV80으로 현대차 V자 반등 청신호 켜다
  9. [Who Is ?]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총괄 수석부회장
  10. NH투자증권, NH헤지자산운용 전문성 키워 라임자산운용 불신 맞서다
TOP

인기기사

  1. 1 송철호, 석유화학단지에 기반해 울산 수소산업 고도화에 속도붙여
  2. 2 안산시장 윤화섭, 시화호 조력발전 활용한 수소사업으로 탈바꿈 모색
  3. 3 전주시장 김승수, 탄소소재산업에 수소산업 더해 시너지 극대화 모색
  4. 4 NH투자증권, NH헤지자산운용 전문성 키워 라임자산운용 불신 맞서다
  5. 5 메리츠종금증권, 해외부동산 공모리츠로 부동산규제에 대응할 길 찾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