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대리점과 공정거래 협약, 강신호 "상생모델 만든다"

박혜린 기자
2019-12-05 17:12:55
0
CJ제일제당이 대리점들과 동반성장 및 상생을 약속하는 공정거래 협약을 맺었다.

CJ제일제당은 5일 서울 중구 CJ인재원에서 '2020 CJ제일제당-대리점 공정거래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이날 밝혔다.
 
CJ제일제당 대리점과 공정거래 협약, 강신호 "상생모델 만든다"

▲ 강신호 CJ제일제당 식품사업부문 대표이사(왼쪽에서 세 번째)와 조성욱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5일 오전 서울 중구 CJ인재원에서 열린 '2020 CJ제일제당-대리점 공정거래 협약식'에서 참석자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강신호 CJ제일제당 식품사업부문 대표이사와 김상익 CJ제일제당 식품영업본부장 부사장, 강연중 CJ제일제당 식품경영지원실장 상무 등을 비롯해 조성욱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 고병희 공정거래위원회 유통정책관, CJ제일제당 대리점 경영자 40여 명 등이 참석했다.

강신호 대표는 “CJ제일제당의 성장과 발전은 대리점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며 “CJ제일제당과 대리점들이 국내 대리점업계를 대표하는 상생모델로 거듭나고 더 나아가 건강한 산업 생태계를 조성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성욱 위원장은 “CJ제일제당의 공정거래협약은 대리점들이 균형 있는 거래조건을 설정하고 어려움을 해소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 공정거래협약이 제대로 이해되고 있는지 공정하고 내실있게 평가하고 협약이행과 관련한 제도적,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CJ제일제당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리점과 상생협력체계를 더욱 강화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대리점이 안정적으로 영업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계약갱신 요청권을 10년으로 확대해 운영한다. 또 식품 파트너스클럽을 구성해 대리점단체의 대표성을 강화하고 소통 확대를 위해 세미나와 간담회 등을 활성화하기로 했다. 

대리점들과 분쟁 조정 및 처리를 위해 상생위원회에서 분쟁조정협의회를 운영하고 전자계약 시스템을 도입해 거래 과정의 투명성 제고에도 힘쓴다.

상생협력을 위한 구체적 지원방안도 발표했다. 

CJ제일제당은 대리점이 시중금리보다 낮은 금리로 사업자금을 대출할 수 있도록 150억 원 규모의 동반성장 상생펀드를 조성한다.

명절 성수기 기간에는 대리점 여신한도를 별도의 절차없이 증액해 원활한 영업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CJ제일제당, 냉장 햄제품 가격을 2월13일 평균 9.7% 인상
  2. CJ제일제당, 브랜드 '비비고' 인지도로 4조 가정간편식 강자 '우뚝'
  3. CJ제일제당, 설 맞아 맛술과 양념장 매출증가 위해 마케팅 확대
  4. 조경수, 롯데푸드 실적정체에 가정간편식 공격투자로 돌파구 찾아
  5. 공정위, 넷플릭스 불공정약관 6개 조항 놓고 시정명령 결정
  6. 공정위, 거래지위 남용한 아모레퍼시픽에 과징금 5억 재부과
  7. [Who Is ?] 조성욱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
  8. [Who Is ?] 이재현 CJ그룹 회장
  9. 푸르덴셜생명 인수전에 우리금융 나서나, 손태승 파트너 고를 위치
  10. 전영현 삼성SDI 대표 유임, 전기차배터리 성과로 '60세 퇴진' 넘어
TOP

인기기사

  1. 1 [Who Is ?]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 사장
  2. 2 셀트리온헬스케어 매수의견 유지, "유럽과 미국에서 모두 판매 순항"
  3. 3 LNG운반선 발주 100척 몰려온다, 조선3사 수주 기대 가득 부풀어
  4. 4 한국항공우주산업 목표주가 낮아져, "완제기 수주잔고 대폭 줄어"
  5. 5 김범년, 한전KPS 새 성장동력 찾아 해외시장 개척 매달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