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보험공사 아랍에미리트 30억 달러 보증, 이인호 "기업진출 지원"

김수연 기자
2019-12-02 17:40:21
0
무역보험공사 아랍에미리트 30억 달러 보증, 이인호 "기업진출 지원"

▲ 김호일 한국무역보험공사 투자금융본부장(왼쪽)이 1일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ADNOC) 본사에서 아메드 자심 알 자비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 본부장과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무역보험공사>

한국무역보험공사가 아랍에미리트(UAE) 국영석유회사에 30억 달러 규모의 금융보험을 지원한다.

한국무역보험공사는 1일 아랍에미리트에서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ADNOC)와 30억 달러 규모의 중장기금융 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

무역보험공사는 협약을 맺은 날부터 3년 동안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의 해외사업에 30억 달러를 한도로 해외사업금융보험을 제공한다.

2019년 세계 수출신용기관이 중장기금융보험을 지원한 규모 가운데 단일건으로는 최대 금액을 지원하는 것이다.

금융주선을 맡은 스페인 산탄데르은행을 비롯해 미국 씨티은행(CITI), 중국은행(BOC) 등 해외 은행들이 무역보험공사의 보험을 담보로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에 대출을 실행하기로 했다.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는 아랍에미리트의 석유 매장량 95%와 가스 매장량 92%를 관리하는 최대 자원개발회사다.

아랍에미리트 정부를 대행해 석유탐사·개발, 정제·석유화학 연구, 판매 등 사업 분야를 총괄하고 있다. 한국의 주요 원유 수입처 가운데 하나이기도 하다.

무역보험공사와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의 협력으로 한국 기업들이 아랍에미리트 사업에 참여할 가능성도 높아질 것으로 예상됐다.

무역보험공사는 산업통상자원부 등 정부에서 추진하는 ‘수출시장 구조 혁신방안’에 따라 한국 기업이 해외사업에 더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해외 발주처와 전략적 협업체계를 계속 확대하기로 했다.

이인호 무역보험공사 사장은 “최근 한국 기업이 중동시장에 진출하는 속도가 부진했지만 이번 중장기금융 제공으로 탄력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며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와 전략적 협력모델을 다른 해외 우량발주처로 넓혀 한국 기업의 해외진출과 안정적 에너지 자원 확보 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수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동서발전, 겨울철 석탄발전 감축운영해 초미세먼지 32% 줄여
  2. 한수원, 월성원전 1호기 경제성 평가 조작의혹으로 폐쇄 순탄치 않아
  3. 한국전력 탄소정책으로 비용부담 커져, "전기요금 인상 명분될 듯"
  4. 한화테크윈, 두바이 영상보안전시회에서 중동 맞춤형 제품 알려
  5. 김범년, 한전KPS 새 성장동력 찾아 해외시장 개척 매달려
  6. NH투자증권, NH헤지자산운용 전문성 키워 라임자산운용 불신 맞서다
  7. 메리츠종금증권, 해외부동산 공모리츠로 부동산규제에 대응할 길 찾아
  8. 한국투자금융지주 사모펀드 재진출, 김남구 5년 전 실패의 자존심 회복
  9. 전주시장 김승수, 탄소소재산업에 수소산업 더해 시너지 극대화 모색
  10. 송철호, 석유화학단지에 기반해 울산 수소산업 고도화에 속도붙여
TOP

인기기사

  1. 1 송철호, 석유화학단지에 기반해 울산 수소산업 고도화에 속도붙여
  2. 2 안산시장 윤화섭, 시화호 조력발전 활용한 수소사업으로 탈바꿈 모색
  3. 3 전주시장 김승수, 탄소소재산업에 수소산업 더해 시너지 극대화 모색
  4. 4 NH투자증권, NH헤지자산운용 전문성 키워 라임자산운용 불신 맞서다
  5. 5 메리츠종금증권, 해외부동산 공모리츠로 부동산규제에 대응할 길 찾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