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호진, 정지선·정교선 현대백화점 '형제경영'의 '1등참모' 역할 확대

최석철 기자
2019-11-26 17:05:39
0
장호진 현대백화점 기획조정본부장 사장이 정지선 회장과 정교선 부회장의 ‘형제경영’체제 참모 역할을 확대할 것으로 보인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장 사장은 이동호 전 부회장이 현직에서 물러난다면 그 뒤를 이어 현대백화점 부회장 및 현대백화점 대표이사에 오를 대표적 후보로 꼽혔지만 그룹 기획조정본부장으로 그대로 근무한다.
 
장호진, 정지선·정교선 현대백화점 '형제경영'의 '1등참모' 역할 확대

▲ 장호진 현대백화점 사장.


장 사장은 현대백화점그룹의 대표적 ‘재무관리 전문가’로 꼽히는데 2015년 1월부터 현대백화점 기획조정본부장 사장으로 일하고 있다.

현대백화점 기획조정본부는 계열사의 업무를 조정하는 역할을 맡은 곳으로 현대백화점을 넘어 현대백화점그룹의 핵심 컨트롤타워 조직으로 꼽힌다.

현대백화점 아래 있는 5개 본부 가운데 유일하게 사장급 인사인 장 사장이 이끌던 조직이다. 다른 본부 4곳은 윤기철 부사장과 정지영 부사장, 황해연 부사장, 나명식 전무 등이 맡아왔다.

기획조정본부는 오너일가인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과 정교선 현대백화점그룹 부회장이 일하기도 했던 곳으로 그룹에 단 두 명뿐이었던 경청호 전 현대백화점그룹 부회장과 이동호 전 현대백화점그룹 부회장 역시 기획조정본부장 출신이다.

장 사장은 현대백화점그룹의 안정에 방점을 찍은 경영기조를 가장 잘 이해하면서도 필요할 때는 각 계열사의 외형 성장 및 인수합병 등을 주도해왔다. 

정지선 회장과 정교선 부회장이 계열분리 가능성을 잠재우고 올해부터 ‘형제경영’을 본격적으로 꾀하고 있는 만큼 기획조정본부의 역할을 확대하고 장 사장이 그룹 차원의 계열사 조정역할에 더욱 매진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전문경영인 부회장 자리를 없애고 정지선 회장과 정교선 부회장이 경영활동 전면에 나서는 대신 장 사장이 뒤에서 ‘안살림’을 챙기는 역할을 맡는 셈이다.

장 사장이 현대쇼핑 대표이사, 현대그린푸드 사내이사, 한무쇼핑 사내이사, 한섬 사내이사, 현대HCN 사내이사 등 현대백화점그룹에서 가장 많은 겸직을 하고 있다는 점도 장 사장을 향한 오너일가의 신뢰가 느껴지는 부분이다.

그룹 2인자로 불리던 이동호 전 부회장이 퇴임한 만큼 현대백화점그룹의 3대 핵심 사업인 유통, 패션, 리빙·인테리어 등을 맡은 계열사들의 시너지 확보 및 신사업 추진에도 장 사장의 영향력이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장 사장은 기획조정본부장을 맡아 그룹 전반을 조율하는 역할을 그대로 맡는다”며 “이번 사장단 인사에 이어 12월에 후속 임원인사를 실시해 올해 정기인사를 모두 마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현대백화점,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협력사에 500억 긴급지원
  2. [Who Is ?] 황각규 롯데지주 대표이사 부회장
  3. 조원태 한진그룹 경영권 위기를 결속 기회로, 그만큼 '갚을 빚'도 커져
  4. 제일기획 주식 매수의견 유지, "영업이익 늘고 배당성향도 높아져"
  5. 위기경영체제 들어간 제주항공, 이스타항공 인수 마무리 기약 어렵다
  6. 강희태, 신동빈의 '게임 체인저' 요구에 롯데쇼핑을 뿌리째 바꾼다
  7. [Who Is ?]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8. [오늘Who] 마침내 웃은 이재웅, 박재욱에게 '타다' 마음편히 맡긴다
  9. 미래통합당 후유증 거센 하태경, 해운대갑 유영민과 재대결까지 먼 길
  10. 조현아 주주연합, 한진칼 주식 더 사들여 경영권 다툼 장기전 준비하나
TOP

인기기사

  1. 1 대우조선해양 삼성중공업, 캐나다 호주 해양일감 외나무다리 수주전
  2. 2 GS건설, 코로나19 접촉의심자 나와 일부 직원 재택근무 조치
  3. 3 에너토크 비에이치아이 보성파워텍 주가 초반 급등, 원전 수출 수혜
  4. 4 주택도시보증공사 심사기준 변경으로 둔촌주공 일반분양가 높아지나
  5. 5 [CEO&주가] 현대상선 흑자전환 길 찾다, 배재훈 주가 상승도 자신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