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네이멍구 자치구에서 흑사병 발생해 환자 2명 격리조치

조충희 기자
2019-11-13 20:02:03
0
중국 네이멍구 자치구에서 흑사병 발생해 환자 2명 격리조치

▲ 중국 공산당의 인터넷 기관지 인민망은 3일 흑사병으로 의심돼 베이징 차오양구의 병원으로 이송됐던 환자 2명이 흑사병으로 확진됐다고 13일 밝혔다. <연합뉴스>

중국에서 흑사병 환자가 발생했다.

중국 공산당의 인터넷 기관지 인민망은 13일 네이벙구 자치구 시린궈러맹에서 흑사병으로 의심돼 베이징 차오양구의 병원으로 이송됐던 환자 2명이 흑사병으로 확진됐다고 밝혔다.

인민망은 중국 질병예방통제센터가 환자들을 격리하고 전염을 막기 위한 조치를 마쳤다고 전했다. 중국에서는 2009년 칭하이성에서 흑사병이 발생해 3명이 사망했다.

한국 보건복지부 소속 질병관리본부도 중국 질병예방통제센터와 접촉해 상황파악에 들어갔다.

흑사병은 쥐벼룩을 매개체로 패스트균이 일으키는 급성 열성 전염병이다. 감염된 환자와 접촉하면 호흡기로도 감염될 수 있다.

흑사병은 1960년 이후 대부분 사라졌으나 아시아, 아프리카, 아메리카 일부 지역에서 간헐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흑사병은 증세가 강력하고 사망률도 높지만 항생제를 투여하면 쉽게 치료할 수 있다.

이날 웨이보 등 중국 사회관계망 서비스에는 흑사병과 관련한 불안감을 호소하는 게시글이 이어졌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충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미국 상무장관 “중국과 15일까지 무역협상 합의 못 보면 관세 인상”
  2. 신세계인터내셔날 화장품 키운 이길한, 중국 공략확대에 힘쏟아
  3. [오늘Who] 고동진에게 점유율은 '생존', 삼성전자 5G 기선잡기 총력
  4. 손경식, 중국 산동성 주요인사 만나 "산동성은 CJ 중국사업 핵심지역"
  5. 오스템임플란트, 치과 관련 새 제품 계속 내놔 시장지배력 확대
  6. 오리온 주식 매수의견 유지, "중국 신제품 판매호조로 매출 늘어"
  7. 신세계인터내셔날 목표주가 하향, "한방화장품 매출 증가속도 더뎌"
  8. 대우 몰락 20년 아직 방황하는 김우중 유산들, 사라지는 ‘대우맨’
  9. 삼성전자, 중저가 5G스마트폰 가격경쟁 위해 경쟁사 AP 채택할까
  10. SK그룹, SK하이닉스 수직계열화 위해 반도체소재사업 적극 확대
TOP

인기기사

  1. 1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2. 2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3. 3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4. 4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