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한승 삼성바이오에피스 올해 흑자달성 자신, "셀트리온도 잘 한다"

나병현 기자
2019-11-12 13:51:29
0
고한승 삼성바이오에피스 대표이사 사장이 올해 제품 매출 1조 원과 창립 이후 첫 영업이익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자신했다.

고 사장은 12일 서울 코엑스에서 진행된 ‘2019 바이오플러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유럽에서 판매하는 자가면역질환 치료제의 올해 3분기 누적 매출만 해도 약 6500억 원에 이를 정도로 실적이 상승하고 있어 창립 8년 만에 첫 흑자전환이 확실시된다”며 “제품 매출은 1조 원에 이를 것”이라고 말했다.
 
고한승 삼성바이오에피스 올해 흑자달성 자신, "셀트리온도 잘 한다"

고한승 삼성바이오에피스 대표이사 사장이 1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고 사장은 “암젠, 길리어드 등 글로벌 제약바이오기업들이 매출 1조 원을 내는 데 평균 22년이 걸렸다”며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지금 굉장히 잘하고 있는 것”이라고 자평했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현재 4종의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 제품을 개발하여 유럽,미국,한국 등에서 판매 중이다. 특히 유럽에서는 에브렐 바이오시밀러 ‘베네팔리’와 휴미라 바이오시밀러 ‘임랄디’가 시장에서 우위를 차지하고 있다.

고 사장은 “현재 판매하고 있는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항암제 외에도 안과 및 희귀질환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으며 근골격질환 치료제도 개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바이오에피스 기업공개(IPO)와 관련해서는 당분간 추진계획이 없다고 했다.

고 사장은 “기업공개는 많은 자금을 한꺼번에 모으기 위해 하는 것인데 아직까지는 충분한 자금을 자체적으로 조달하고 있다”며 “다만 다음 단계 도달을 위해 대규모 자금이 필요하다면 언제든 상장을 추진할 수 있다”고 말했다.

경쟁기업인 셀트리온도 잘 하고 있다고 봤다.

고 사장은 “바이오시밀러시장에서는 제품의 가격경쟁력과 품질이 가장 중요한데 셀트리온은 생존요건을 모두 갖췄고 앞으로도 잘할 것”이라며 “삼성바이오에피스와 셀트리온이 바이오시밀러분야에서 선두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가격 경쟁력과 품질을 맞추려면 대량생산체계를 갖춰야 하는데 이를 갖추고 있는 기업은 세계적으로도 몇 개 없다”며 “대량생산체계를 갖추려면 비용이 많이 들기 때문에 앞으로는 작은 회사들은 진입할 수 없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2020년부터는 삼성바이오에피스가 국내 바이오업계와 사회에 기여하는 방안도 적극적으로 검토한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고 사장은 “2018년부터 업무개발(BD)팀을 만들어 어떤 회사와 협업할 수 있는지 계속 찾고 있었지만 자금여력이 없어 지금까지 못했다”며 “2020년까지 흑자가 이어지면 개방형 혁신(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해 국내 바이오생태계를 구축하는 데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의 분식회계 의혹과 관련해 삼성바이오에피스 임직원들이 증거를 인멸한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것과 관련한 질문에는 “가슴이 아프다. 고초를 겪고 있는데 빠른 시일 내에 해결이 됐으면 하는 것이 제 바람이다”고 대답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법원, 삼성바이오로직스 '증거인멸' 임직원들에게 모두 실형 선고
  2. 바이오시밀러 대거 특허만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기회잡아
  3.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알츠하이머 치료제' 위탁생산 확대 기대
  4. 셀트리온헬스케어, '램시마SC' 직판효과로 내년 수익성 대폭 좋아져
  5. [12월3일] 비즈니스피플 전문/경력직 채용정보
  6. 셀트리온 주식 매수의견 유지, "유럽에 신제품 내놓고 미국 공략 확대"
  7. 효성첨단소재 주식 매수의견 유지, "탄소섬유 내년 흑자전환 예상"
  8. [Who Is ?] 고한승 삼성바이오에피스 대표이사 사장
  9. 박동욱 이영훈, 현대건설과 포스코건설 도시정비 1위 다툼 치열
  10. KB금융지주 사외이사 6명 임기만료 앞둬, 이사진 구성에 시선집중
TOP

인기기사

  1. 1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2. 2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3. 3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4. 4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