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NH농협은행 환율전망 세미나 열어, 이대훈 "든든한 파트너 역할"

고두형 기자
2019-11-08   /  18:06:26
NH농협은행 환율전망 세미나 열어, 이대훈 "든든한 파트너 역할"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이 7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2020년 환율전망 세미나’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 NH농협은행 >

NH농협은행이 기업고객에게 내년 환율 전망을 알려주는 자리를 마련했다. 

NH농협은행은 7일 서울시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수출입 기업고객과 외환거래 고객 120여 명을 초청해 ‘2020년 환율 전망 세미나’를 열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서 이줄리아나(Juliana Lee) 도이치은행 연구원과 권아민 NH투자증권 연구원이 2020년 세계 경기동향 전망과 환율 전망을 알려줬다.

NH농협은행 외환사업부는 2006년부터 해마다 기업고객과 외환고객을 초청해 환율 전망 세미나를 열고 있다. 

2017년부터는 상반기, 하반기로 나눠 한 해 2번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은 “국내외 경기 침체와 환율 변동성 확대로 고민이 깊은 고객들에게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자리를 마련했다”며 “NH농협은행은 고객의 든든한 해외사업 파트너 은행으로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이 기사는 꼭!

  1. NH농협은행 공원소녀 앤 나오는 홍보영상 공개, 손병환 "든든한 은행"
  2. NH농협은행 'NH대한민국영웅대출’ 내놔, 의료종사자 공무원 우대
  3. NH농협은행 사은품 경진대회 열어, 손병환 “고객과 농촌에 더 가까이”
  4. NH농협은행 기업여신 화상회의시스템 도입, 손병환 “지원 확대”
  5. NH농협은행 디지털부문 토론회, 손병환 “디지털 휴먼뱅크 구현해야”
  6. NH농협은행 마이데이터 기선잡기 적극, 손병환 산업과 금융 결합 확대
  7. NH농협금융지주 2분기 순이익 소폭 늘어, 상반기 순이익은 감소
  8. 삼성맨 영입한 NH농협은행, 5대 은행 디지털 전환 선봉장은 누구인가
  9. 현대차, 제네시스 G70 부분변경모델과 GV70으로 젊은층도 노린다
  10. KB증권은 이직 잦은 증권업계의 인재 블랙홀, 분야 출신 안 따져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