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거돈, 중국인 단체관광객 부산 유치 위해 중국 방문

김남형 기자
2019-11-06 17:49:59
0
오거돈 부산광역시장이 사드보복 이후 줄어든 중국 단체관광객 유치를 위해 중국을 방문한다.

6일 부산시에 따르면 오 시장은 7일부터 8일까지 중국 베이징을 찾는다.
 
오거돈, 중국인 단체관광객 부산 유치 위해 중국 방문

오거돈 부산광역시장.


오 시장은 7일 중국 정부의 관광 관련 정책변화를 알아보고 실질적 관광 활성화방안 마련 등을 중국 정부 관계자에게 요청하기로 했다.

8일에는 주중 한국대사관에서 주최한 업무 조찬과 왕홍 베이징 부시장과 면담을 통해 부산시와 베이징시 사이 협력 강화를 추진하기로 했다.

이번 방문은 9월2일 부산을 방문한 뤄수깡 중국 문화여유부 부장(장관급)의 초청으로 이뤄졌다.

오 시장은 당시 뤄수깡 부장에게 전세기를 이용한 중국 단체관광 허용과 부산과 상하이 사이 대형 크루즈선 운항 재개 등을 요청했다.

앞서 오 시장은 5일 부산을 찾은 중국 정부 차관급 인사인 왕아이원 민정부 부부장을 만나 두 나라 사이 문화관광 교류 등을 두고 의견을 나눴다.

2017년 3월 한반도에 사드가 배치되면서 중국 관광객이 급감했으나 이후 중국 정부가 일부 단체관광을 허용해 9월 말 기준 한국을 찾는 중국인 관광객 수는 일부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그러나 아직 부산에서는 관광업계가 체감하는 수준에는 못 미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부산시, 해양과학기술원 포함 기관 6곳과 해양신산업 육성 추진
  2. 김해신공항 검증 총선 뒤 결론 가능성, 오거돈 동남권 관문공항은 먼 길
  3. 부산시 '국비 7조' 증액 실패 가능성, 오거돈 주요사업 차질 발등에 불
  4. 부산국제금융진흥원 설립 공청회 6일 개최, 오거돈 “금융허브 도약”
  5. 부산시 한국예탁결제원과 증권박물관 열어, 오거돈 "새 랜드마크"
  6. 오리온 주식 매수의견 유지, "중국 신제품 판매호조로 매출 늘어"
  7. 신세계인터내셔날 목표주가 하향, "한방화장품 매출 증가속도 더뎌"
  8. [Who Is ?] 오거돈 부산광역시 시장
  9. 김범수 이해진, 카카오 네이버의 IT업계 뛰어넘을 동맹군 확보 경쟁
  10. 현대건설 대림산업 GS건설, 한남3구역 재입찰에 눈치싸움 ‘치열’
TOP

인기기사

  1. 1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2. 2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3. 3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4. 4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