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공공부문

안양시장 최대호, 한글과컴퓨터와 손잡고 스마트시티 조성

김남형 기자
2019-11-05   /  16:30:44
안양시장 최대호, 한글과컴퓨터와 손잡고 스마트시티 조성

▲ 최대호 안양시장(오른쪽)과 김상철 한글과컴퓨터 회장이 5일 한글과컴퓨터 판교본사에서 '안양시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한글과컴퓨터>

최대호 경기도 안양시장이 스마트시티를 조성한다.

최 시장은 5일 한글과컴퓨터 판교본사에서 김상철 한글과컴퓨터 회장과 ‘안양시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최 시장은 “4차산업혁명은 거스를 수 없는 물결”이라며 “한글과컴퓨터의 뛰어난 혁신 아이콘을 바탕으로 안양시가 사람 중심의 스마트시티로 한 단계 도약하고 한글과컴퓨터 역시 동반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글과컴퓨터는 안양시에 교통·상수도·방범·안전 등 각종 도시 데이터를 수집·분석해 활용하는 ‘디지털 시장실’과 ‘데이터 허브’, ‘스마트시티 통합 플랫폼’ 등 스마트시티 인프라 구축을 지원하기로 했다.

안양시와 한글과컴퓨터는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한 사업발굴과 조사 및 연구를 공동으로 수행하기로 했다. 스마트시티 스타트업 육성을 통한 산업 생태계 활성화에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안양시는 인공지능(AI), 블록체인, 빅데이터 등 한글과컴퓨터가 축적한 다양한 스마트시티 솔루션을 접목해 차별화된 안양형 스마트시티를 구축하는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이 기사는 꼭!

  1. 정영채 NH투자증권 '투자 일상화 활동' 결실, 옵티머스펀드는 부담
  2. [오늘Who] 이재명 턱밑 추격, 이낙연 목소리 내는 리더십으로 바꾸나
  3. 박일준, 동서발전 뒤처진 신재생에너지 만회 위해 직접 진두지휘
  4. SK이노베이션 주식 매수의견으로 상향, “배터리사업 가치 저평가”
  5. [오늘Who] 구현모, 5G시대 새 KT 위해 40개 계열사 잔가지 쳐낸다
  6. 김동관, 한화솔루션 태양광에 에너지솔루션 강화해 한 번 더 뛴다
  7. 신한금융 KB금융 1위 경쟁, 조용병 '인수합병' 윤종규 '디지털'이 열쇠
  8. 토지주택공사 서울주택도시공사 공공재개발에 서울 강북 참여 저울질
  9. 현대차 싼타페와 기아차 쏘렌토, 중형SUV 판매 1위 경쟁 갈수록 치열
  10. 현대차그룹, 전기차 전용 플랫폼으로 내년부터 경쟁력 본격 확대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