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공공부문

9월 서울 소비경기지수 2.1% 하락, 서울연구원 "숙박과 음식 부진"

고우영 기자
2019-11-01   /  18:05:24
9월 서울 소비경기지수 2.1% 하락, 서울연구원 "숙박과 음식 부진"

▲ 서울의 소비경기지수를 나타낸 그래프. <서울연구원>

9월 서울 소비경기지수가 소매업과 숙박·음식점업의 부진으로 지난해 9월보다 2.1% 하락했다.

서울연구원은 ‘2019년 9월 카드 매출 빅데이터를 통해 본 서울소비경기지수’를 1일 발표했다.

9월 서울소비경기지수는 99포인트로 2018년 8월보다 2.1% 내렸다. 서울소비경기지수는 2017년 카드 매출평균을 100포인트로 놓고 수치를 비교해 소비경기를 평가한다.

2018년 8월과 비교한 업종별 소비경기지수를 보면 소매업 1.2%, 숙박·음식점업 3.4% 등이 각각 하락했다. 

반면 무점포소매는 16.4%, 가전제품·정보통신은 2.2% 각각 올랐다.

2018년 9월과 비교한 권역별 소비경기지수를 보면 종로구와 중구 등 도심권의 소비경기지수가 16% 상승해 소비 호조를 보였다. 

반면 강남4구가 있는 동남권의 소비경기지수는 2.6% 내렸다. 서북권(8.6%)과 서남권(5.6%), 동북권(3.9%)의 소비경기지수도 각각 하락했다. 

조달호 서울연구원 시민경제연구실 선임연구위원은 “9월에는 서울의 소비경기가 다소 주춤했다”며 “일부 업종의 증가에도 불구하고 의복·섬유·신발과 가정용품의 소비 감소, 대형마트의 판매 감소, 음식점 및 주점업에서 지출 감소가 소비경기 하락의 주된 요인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우영 기자]

이 기사는 꼭!

  1. [오늘Who] 대우건설 흑석11구역 꼭 잡는다, 김형 고급화로 승부 걸어
  2. 현대건설기계 목표주가 상향, "판매 늘고 두산인프라코어 인수 기대"
  3. 한화건설, 통영 LNG화력발전소공사 8천억 원 규모 수주 눈앞 [단독]
  4. 한국전력 디지털 전환에 속도붙여, 김종갑 발전공기업 효율 높이기
  5. 화일약품 경영권 장악한 조경숙, 다이노나와 시너지 어떻게 만들까
  6. SK스토아 데이터 플랫폼으로 간다, 윤석암 T커머스 한계 넘겠다 의욕
  7. 중부발전 유휴공간 활용 태양광발전 박차, 박형구 민원 없는 길 찾았다
  8. 조원태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통합 기로, 가처분에 경영권도 달려
  9. 삼성중공업 올해 수주후보 35억 달러 남아, 남준우 목표 포기 안 해
  10. 성영철, 제넥신 코로나19 백신 개발 위해 인도네시아에서 임상 고삐 죄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