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헌 "KEB하나은행의 파생상품 관련 고의 자료삭제 정황 파악"

김용원 기자
2019-10-30 16:21:15
0
금융감독원이 해외금리 연계 파생결합상품(DLS·DLF) 손실관 관련한 조사에서 KEB하나은행의 고의 자료삭제 정황을 파악했다.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30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2019 서울국제금융콘퍼런스'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파생상품 손실 조사 진행상황을 일부 공개했다.
 
윤석헌 "KEB하나은행의 파생상품 관련 고의 자료삭제 정황 파악"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금감원은 11월 초 조사결과를 내놓겠다는 목표를 두고 우리은행과 KEB하나은행을 조사하고 있다.

윤 원장은 KEB하나은행 자료 삭제가 은행 차원 지시로 이뤄진 정황을 발견했냐는 질문을 받자 "우리가 그걸 어느 정도 인식하고 있다"고 말했다.

KEB하나은행이 파생상품 손실의 책임을 피하기 위해 금감원 조사 직전에 고의로 자료를 삭제했다는 의혹이 일정 부분 사실로 드러났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다만 윤 원장은 "현재 조사를 마무리하는 단계인 만큼 결과를 보고 얘기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금감원은 조사결과를 발표한 뒤 금융위원회 등 관련기관과 협의해 파생상품 손실과 관련된 금융회사 및 임직원 제재수위와 사후대책 등을 내놓기로 했다.

윤 원장은 '키코사태'로 불리는 외환 파생상품 손실사태에 연관된 은행과 피해기업 사이 분쟁조정위원회도 최대한 빨리 열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키코사태 분쟁조정위원회는 당초 10월 중 열릴 것으로 예상됐지만 시기가 늦춰지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금감원, 탈권위와 역시사지 기조로 일하는 방식 다 바꾼다
  2. 윤석헌, 국회에서 "파생결합펀드 중징계는 은행 인사개입 아니다"
  3. 윤석헌, 국회에서 "환매중단사태의 주된 책임은 자산운용사에 있다"
  4. 은성수 "중징계에 손태승 법적 대응은 우리금융 이사회가 판단할 문제"
  5. 은성수 "라임자산운용 사태로 사모펀드 규제 검토, 혁신은 계속돼야"
  6. [Who Is ?] 지성규 하나은행 은행장
  7. "우리금융지주 주가 상승 예상", 파생결합상품 손실 불확실성 곧 해소
  8. [Who Is ?] 윤석헌 금융감독원 원장
  9. [오늘Who] 은성수, 사모펀드 규제보다 투자활성화 순기능 살린다
  10. 우리은행장 최종후보에 권광석, 현 새마을금고 신용공제사업 대표
TOP

인기기사

  1. 1 [단독] 기아차, 쏘렌토 친환경차 등록절차 없이 예약받아 산업부도 황당
  2. 2 [Who Is ?] 박동욱 현대건설 대표이사 사장
  3. 3 “셀트리온 주가 상승 전망”, 올해 이익률 3년 만에 회복 확실
  4. 4 [Who Is ?] 박정원 두산 대표이사 겸 두산그룹 회장
  5. 5 [Who Is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