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영국 자회사 매각, 임병연 “포트폴리오 조정에 속도”

강용규 기자
2019-10-30 10:17:59
0
롯데케미칼이 영국의 폴리에스터 생산 및 판매 자회사를 매각한다.

롯데케미칼은 28일 멕시코 석유화학회사 알펙의 폴리에스터 자회사 DAK아메리카스에 영국 자회사 LCUK를 매각하기 위해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롯데케미칼 영국 자회사 매각, 임병연 “포트폴리오 조정에 속도”

▲ LCUK의 폴리에스터 생산설비. <롯데케미칼>


매각대금 등 상세한 내용은 두 회사의 계약에 따라 공개하지 않았다.

롯데케미칼은 “이번 해외 자회사 매각은 새로운 전략에 맞춘 사업 포트폴리오 조정의 일환”이라며 “매각을 통해 확보한 금액을 LCUK의 차입금을 상환하는데 사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LCUK는 과거 롯데케미칼에 합병된 KP케미칼이 2010년 인수한 회사로 폴리에스터를 연간 35만 톤 생산한다. 2018년 매출 4720억 원, 영업이익 212억 원을 거뒀다.

롯데케미칼은 LCUK를 유지하는 것이 중장기 성장목표인 ‘비전 2030’에 맞지 않는다고 판단하고 매각을 결정했다.

롯데케미칼은 신규사업을 확장하고 기존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해 2030년 매출 50조 원을 내 글로벌 7위 화학회사로 성장하겠다는 비전 2030을 설정했다.

신규사업을 확장하기 위해 고부가 제품(스페셜티)사업과 미국 가스화학사업을 육성하고 기존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원가경쟁력을 끌어올리고 부진한 사업이나 비핵심사업의 구조정을 진행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이번 LCUK 매각은 임병연 롯데케미칼 대표이사가 추진하는 첫 번째 비핵심사업 구조조정이다.

임 대표는 “롯데케미칼이 글로벌 화학사로 도약하기 위해 LCUK 매각을 결정했다”며 “앞으로 비전 2030을 달성하기 위한 포트폴리오 조정에 더욱 속도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롯데케미칼 대표 임병연, 카이스트 '올해 자랑스러운 공대 동문' 뽑혀
  2. 도레이첨단소재 구미에서 창립 20돌 기념식, "한국에서 투자 지속"
  3. 디지털로 무장된 허태수, 허창수 이어 새 GS그룹 회장으로 선택되다
  4. [Who Is ?] 임병연 롯데케미칼 대표이사
  5. 수원시장 염태영, 좋은 일자리 창출의 동력으로 지역 민간협치를 꼽다
  6. 광명시장 박승원, 민관 거버넌스로 원주민 재정착 돕는 도시재생 성과
  7. 청주시장 한범덕, 민관 거버넌스로 공원 일몰제 갈등해결 가능성 제시
  8. 바른미래당 분당 임박, 손학규 제3지대론으로 총선까지 ‘가시밭길’
  9. 황교안 '당 사유화' 논란 직면, 한국당 원내대표 선거에서 부메랑되나
  10. '강공' 이해찬, 선거법 개정안은 한국당과 협상여지 열어놓다
TOP

인기기사

  1. 1 중국 D램 생산 눈앞,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초격차’ 유지 더욱 절실
  2. 2 현대건설 GS건설, 대전 '장대B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바라며 군침
  3. 3 RFHIC와 오이솔루션, 5G통신 육성정책에 기술력으로 사업기회 커져
  4. 4 중추신경계 치료제 잇단 성과, 에이비엘바이오 펩트론에도 기대 몰려
  5. 5 한국전력, 발전 연료단가 하락에 힘입어 4분기 영업이익 개선 가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