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지주 목표주가 낮아져, "3분기 실적 기대치 못 미쳐"

윤준영 기자
2019-10-28 08:55:34
0
하나금융지주 목표주가가 낮아졌다. 3분기 실적이 기대치를 밑돈 탓이다.

28일 서영수 키움증권 연구원은 하나금융지주 목표주가를 기존 4만6천 원에서 4만3천 원으로 낮춰 잡았다. 투자의견은 시장수익률 상회(Outperform)로 유지했다.
 
하나금융지주 목표주가 낮아져, "3분기 실적 기대치 못 미쳐"

▲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회장.


직전 거래일은 25일 하나금융지주 주가는 3만535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서 연구원은 “하나금융지주가 3분기에 사옥 매각에 따른 영업외이익을 제외하면 시장 기대치를 밑도는 부진한 실적을 냈다”며 “신한금융이나 KB금융과 비교해 순이자마진 하락 정도가 크다”고 말했다.

하나금융지주는 3분기 지배주주 순이익이 8359억 원으로 이전 분기보다 26.9% 증가했지만 영업외이익 3793억 원을 제외하면 시장 기대치를 밑돈 것으로 파악된다. 

서 연구원은 “KEB하나은행의 3분기 순이자마진이 전분기보다 0.07%포인트 하락한 데다 파생결합상품 사태 이후 자산관리 및 투자금융(IB)부문 수익이 둔화된 탓”이라고 분석했다.

하나금융지주는 경영환경 악화에 발목잡혀 이전과 비슷한 수준으로 실적 증가세를 이어가기가 어려울 것으로 전망됐다.

서 연구원은 “최근 기준금리가 하락한 데다 은행 사이의 경쟁도 심화되고 있다”며 “하나금융지주가 성장률 기대치를 낮추고 인건비용을 줄이려는 노력을 시도해야 할 것”이라고 바라봤다. [비즈니스포스트 윤준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하나금융지주 사외이사 임기 6년으로, 지주 회장 교체기와 맞물려 시선
  2. 순이익 부진으로 신음하는 보험사들, 금융지주는 왜 눈독 들일까
  3. 윤석헌, 국회에서 "파생결합펀드 중징계는 은행 인사개입 아니다"
  4. 파생결합펀드 피해자대책위 "금융위의 은행 과태료 경감은 봐주기"
  5. 신한금융 KB금융 하나금융 우리금융 주가 하락 브레이크도 소용없다
  6. [Who Is ?] 지성규 하나은행 은행장
  7. [오늘Who] 김정태, 더케이손해보험에 하나금융 디지털 실력 보여줄까
  8. 국민연금 수탁자책임전문위, 한진칼 대림산업 두고 어떤 결정할까
  9. 문종구 삼표시멘트 맡아 1년 만에 이익 회복, 올해도 업황과 싸운다
  10. 인천공항공사, 코로나19 신음하는 인천공항 면세점 임대료 깎아줄까
TOP

인기기사

  1. 1 [단독] 기아차, 쏘렌토 친환경차 등록절차 없이 예약받아 산업부도 황당
  2. 2 [Who Is ?] 박동욱 현대건설 대표이사 사장
  3. 3 “셀트리온 주가 상승 전망”, 올해 이익률 3년 만에 회복 확실
  4. 4 [Who Is ?] 박정원 두산 대표이사 겸 두산그룹 회장
  5. 5 [Who Is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