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파나마 최대 규모의 복합화력발전소 완공

이한재 기자
2019-10-20 16:19:06
0
포스코건설이 파나마 최대 규모의 복합화력발전소를 건설했다. 

포스코건설은 파나마 복합화력발전소와 LNG터미널 공사를 완료하고 18일 파나마 콜론에서 준공식을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포스코건설, 파나마 최대 규모의 복합화력발전소 완공

▲ 포스코건설이 파나마 콜론 지역에 건설한 복합화력발전소와 LNG터미널 전경. <포스코건설>


준공식에는 라우렌티노 코르티소 파나마 대통령, 마이클 코작 미국 국무부 차관, 추원훈 주파나마 한국대사, 안드레스 글루스키 AES 사장, 조일현 포스코건설 플랜트사업본부장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건설된 발전소는 발전용량 380MW급으로 현재 파나마에 지어져있는 복합화력발전소 가운데 가장 많은 양의 전기를 생산할 수 있다. 이는 파나마 전체 발전량의 약 23% 정도로 인근 산업단지와 30만 가구에 안정적으로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수준이다.

코르티소 대통령은 기념사에서 “이번 콜론 LNG프로젝트는 파나마가 중남미 에너지시장의 중심으로 자리매김하게 되는 기념비적 프로젝트”라고 말했다.

조 본부장은 “파나마 정부와 발주처인 AES의 관심, 신뢰 덕분에 초대형 공사를 완벽하게 마무리할 수 있었다”며 “콜론 LNG프로젝트의 실적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남미시장에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포스코건설, 광주 풍향구역 재개발사업 8천억 규모 수주
  2. 가스공사, 가스도매요금 회수로 3분기 영업손실폭 줄어
  3. SK하이닉스, 청주 반도체공장 옆 LNG발전소 짓기 위해 주민 설득 온힘
  4. [오늘Who] 백복인, KT&G 맞춤형 해외공략 확대로 성장동력 확보
  5. [오늘Who] 대우건설 이라크 시위에 수주 차질빚나, 김형 불안한 시선
  6. 신현대, 중국 공세에 현대미포조선 LNG 관련 선박으로 수주 다각화
  7. 지역난방공사, 열요금 인상으로 전체 영업실적 개선에 보탬
  8. [Who Is ?] 황창화 한국지역난방공사 사장
  9. HDC와 한화에너지 통영 천연가스발전 협력, 정몽규 "지역경제 기여"
  10. 문성혁, 해운산업에 ‘4차산업’ 입혀 체질 바꾸기에 해수부 역량 쏟아
TOP

인기기사

  1. 1 메지온 심장질환 치료제 곧 임상발표, 기업가치 지나친 고평가 시선도
  2. 2 한국거래소, 수능일 14일 증시 개장과 폐장 1시간씩 늦추기로
  3. 3 해외언론 “엔비디아, 삼성전자에 7나노급 GPU 생산 맡겨”
  4. 4 [오늘Who] 속타는 윤석금, 웅진코웨이 매각협상 속도낼 카드 적어
  5. 5 [Who Is ?] 송용덕 롯데그룹 호텔&서비스 BU장 부회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