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 방사청 이지스함 수주, 현대삼호중공업 원유운반선 따내

강용규 기자
2019-10-10 16:10:26
0
한국조선해양 자회사 현대중공업이 방위사업청의 이지스함을 수주했다.

다른 자회사 현대삼호중공업은 초대형 원유운반선(VLCC)를 수주했다.
 
현대중공업 방사청 이지스함 수주, 현대삼호중공업 원유운반선 따내

▲ 권오갑 한국조선해양 대표이사 부회장.


한국조선해양은 10일 자회사 현대중공업이 방위사업청과 ‘광개토-Ⅲ Batch-Ⅱ’계획의 이지스 구축함을 설계하고 건조하는 수주계약을 맺었다고 공시를 통해 밝혔다.

계약금액은 6766억 원이다.

이 군함은 방위사업청의 차세대 이지스함 도입계획에 따라 발주된 것으로 상세 사양은 길이 170m, 넓이 21m, 무게 8100톤, 최대속력 55km/h(30노트)다.

현대중공업은 이지스함의 기본설계와 상세설계, 건조까지 모두 도맡아 2024년 11월29일 안에 인도한다.

현대중공업은 이지스함의 설계부터 건조에 이르는 모든 과정을 수행할 수 있는 유일한 한국 조선사다. 현재까지 한국이 도입한 이지스함 3척 가운데 세종대왕함과 서애류성룡함 2척도 현대중공업이 설계·건조했다.

이날 한국조선해양은 자회사 현대삼호중공업이 8일 유럽 선사로부터 초대형 원유운반선 1척을 수주했다고 공시했다.

선박은 30만 DWT(순수화물 적재톤수)급 원유운반선으로 건조가격은 1127억 원이다.

선박 인도기한은 2021년 3월31일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한영석 가삼현, 현대중공업 해외파견 임직원 가족에게 설 감사편지
  2. 해외언론 “현대중공업, 그리스에서 원유운반선 2척 수주”
  3. 한국조선해양 주식 매수의견 유지, "조선업황 지나친 낙관은 경계"
  4. 현대중공업, 엔진에 정보통신기술 적용해 선박운전 최적화시스템 개발
  5. 대한해운, 브라질 발레 철광석 운송할 초대형 광석운반선 넘겨받아
  6. [1월13일] 비즈니스피플 전문/경력직 채용정보
  7. [Who Is ?] 정기선 현대중공업 부사장
  8. 현대일렉트릭 대표에 조석, 한국수력원자력 사장 지내
  9. [오늘Who] 김진호, 두산그룹 위기 원인 두산건설 경영정상화 무겁다
  10. 파생결합펀드 수습국면 우리은행, 라임자산운용 또 휘말려 대응 부심
TOP

인기기사

  1. 1 해외언론 “엑슨모빌, 삼성중공업에 LNG운반선 최대 14척 발주 준비”
  2. 2 [Who Is ?]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3. 3 삼성그룹 계열사 임원인사 임박, 승진 대상자에게 이미 통보
  4. 4 바이오주 혼조, 신라젠 한올바이오파마 '급락' 프로스테믹스 '급등'
  5. 5 민갑룡 자치경찰제 도입작업 착착 진행, 경찰 내부 반발 달래기는 과제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