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과 증권사 파생상품 투자자보호 미흡, 김병욱 “금감원 책임”

은주성 기자
2019-10-08 17:31:35
0
9개 시중은행과 2개 증권사의 파생결합증권(DLS)상품 투자자 보호가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BNK경남은행, DGB대구은행, IBK기업은행, KEB하나은행, NH농협은행, SC제일은행, Sh수협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등 9개 시중은행과 대신증권, 유진투자증권 등 2개 증권사가 ‘신 투자자보호제도’ 평가항목에서 모두 60점 미만의 점수를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은행과 증권사 파생상품 투자자보호 미흡, 김병욱 “금감원 책임”

▲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


2018년 금융감독원이 실시한 ‘증권사와 은행의 파생결합증권상품 판매의 미스터리쇼핑(암행평가) 실시 점검내역“을 살펴보면 9개 시중은행과 2개 증권사는 신 투자자보호제도 평가항목에서 모두 저조(60점 미만) 등급을, 종합점수에서 저조 또는 미흡(60~69점) 등급을 받았다.

금융감독원은 종합평가등급이 미흡 또는 저조인 금융회사의 개선계획을 점검하고 현장검사를 실시할 계획을 세웠지만 실제로 점검과 현장검사가 실행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2016년 신설된 새 투자자보호제도는 녹취의무, 숙려제도, 고령투자자 보호방안, 적합성 보고서 제도 등 파생결합증권상품 투자자를 보호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김 의원은 “파생결합증권상품은 상품구조가 복잡하고 투자 위험성이 높아 투자자 보호제도가 마련됐다”며 “보호제도가 현장에서 작동하는지 점검하고 감독해야 할 금융감독원이 역할을 다하지 못해 그 피해가 국민들에게 돌아간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DGB대구은행 자동차부품 상생펀드에 20억 출연, 김태오 “힘 되겠다"
  2. IBK기업은행, 간편결제 이용하는 고객에게 제주항공 할인쿠폰 제공
  3. 평택시장 정장선, IBK기업은행과 일본의 수출규제 피해기업 금융지원
  4. 경남도, 금고 은행으로 NH농협은행 BNK경남은행 선정
  5. 외국계 투자은행 파생상품 수수료 77억, 제윤경 "투자자 보호는 안해"
  6. 민주당,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 분리해 우선 통과 추진
  7. 10대건설사 산재사망 95%는 하청 소속, 이용득 “원청 책임 강화해야”
  8. [오늘Who] 손태승, 우리금융의 MG손해보험 투자로 인수 '포석' 뒀다
  9. [Who Is ?] 이창구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대표이사 사장
  10. 조국, 고위당정협의회에서 “검찰개혁은 무슨 일 있어도 끝을 봐야”
TOP

인기기사

  1. 1 권봉석, LG디스플레이 덕에 LG전자 올레드TV 가격경쟁력 갖춘다
  2. 2 산업부, 서울과 광주에 '지능형 전력망' 체험단지 4년간 운영
  3. 3 정용진, 이마트 실적부진 해결 적임자로 외부인사 영입에 무게
  4. 4 쌀 직불제 개편과 엉켜 쌀 목표가격 국회 결정 난항으로 농민 불만
  5. 5 현대차 미국법인 마케팅 총괄한 딘 에반스 4년 만에 현대차 떠나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