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Who] 김연철, 한화시스템 상장 뒤 공정위 조사받기 부담 안아

이한재 기자
2019-10-08 15:47:50
0
김연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 사장이 코스피 상장 이후 기업가치의 확대를 위해 우선 '공정거래위원회'라는 산을 넘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

8일 정치권 관계자의 말을 종합하면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이 일감 몰아주기, 갑횡포 의혹 등 한화시스템의 공정거래법 위반 혐의를 꼼꼼하게 들여다 볼 가능성이 나온다.
 
[오늘Who] 김연철, 한화시스템 상장 뒤 공정위 조사받기 부담 안아

▲ 김연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 사장.


여야 의원들이 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 정무위원회의 공정위 국감에서 한화시스템을 주요 이슈를 다루면서 '합병비율 왜곡' '하도급법 위반 관련 공정위 로비' 등 각종 의혹을 제기했다.

조 위원장이 한화 사외이사 출신인 만큼 정치권의 불필요한 오해를 사지 않기 위해서라도 한화시스템 관련 사안들을 더욱 강도 높게 들여다 볼 것이라는 관측도 있다.

한화시스템이 한화그룹의 경영권 승계 이슈와 지속해서 묶이는 점은 김연철 사장에게 부담일 수밖에 없다. 실적과 별개로 공정거래법 위반 의혹에 따른 불확실성이 상장 뒤 기업가치 확대에 걸림돌이 될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정무위원회에서 더불어민주당 간사를 맡고 있는 유동수 의원은 “(한화S&C와 한화시스템 합병의) 내부로 들어가 보면 일감 몰아주기를 한 여러 정황이 보이고 그걸 통해서 합병비율도 왜곡하지 않았을까 하는 의심이 든다”고 말했다.

한화시스템은 2018년 8월 한화S&C와 1대 0.8901의 비율로 합병해 현재의 모습을 갖췄다. 한화S&C는 에이치솔루션이 최대주주인데 에이치솔루션은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세 아들이 지분 100%를 보유한 회사다.

유 의원은 한화S&C의 기업가치가 경영권 승계 준비를 위한 자금이 필요한 김 회장 세 아들에게 유리하도록 평가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바라본 것이다.

김성원 자유한국당 의원은 한화시스템이 하도급법 위반 혐의와 관련해 공정위의 제재를 늦추기 위해 부당한 로비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그는 “한화 측의 공정위를 향한 로비가 의심된다는 제보가 상당히 많아 확인을 해보니 한화 측은 얼마 되지 않았지만 한화와 계약관계가 있는 김앤장, 유한, 율촌, 화우 등 법무법인의 공정위 접촉 횟수는 엄청났다”며 “이번 기회에 법무법인과 (공정위의) 유착 관계를 끊어야 한다”고 말했다.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은 유 의원과 김 의원의 지적과 관련해 “취지에 공감한다”며 개선방안을 검토할 뜻을 보였다.
 
[오늘Who] 김연철, 한화시스템 상장 뒤 공정위 조사받기 부담 안아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김 사장은 한화그룹에서 조직통합에 장점을 지닌 전문경영인으로 꼽히는데 한화시스템 시스템부문과 ICT(정보통신기술)부문의 시너지 확대와 신사업 진출을 강화하기 위해 9월 한화시스템 대표에 올랐다.

한화시스템은 최근 유가증권시장 상장을 위한 증권신고서를 금융위원회에 제출했다.

애초 시장 예상과 달리 에이치솔루션의 구주매출을 진행하지 않기로 하면서 공모가 이상을 유지하기 위한 기업가치 확대에 김 사장의 어깨가 더욱 무거워졌다는 평가가 나왔다.

에이치솔루션은 한화그룹 경영승계 작업의 핵심 계열사로 꼽힌다. 일감 몰아주기 의혹에서 벗어나기 위해 지난해 한화시스템 지분을 전량 처분하기로 계획을 세웠는데 구주매출을 진행하지 않아 지분 매각시기를 상장 이후로 늦춘 것이다.

시장에서는 이와 관련해 이번 상장이 경영권 승계와 관련된 것이 아닌 한화시스템의 자체 성장을 위한 점을 강조하기 위한 행보라는 분석도 나왔다.

한화시스템은 상장 과정에서 신주 발행을 통해 1천억 원가량의 자금을 손에 쥘 것으로 예상되는데 공모자금을 제2데이터센터 건립과 에어택시(PAV) 등 신규사업 추진에 활용하기로 했다.

김 사장은 최근 증권신고서 제출을 알리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번 상장은 글로벌 방산전자 및 ICT(기술정보통신) 일류회사로 성장하기 위한 것”이라며 “국내외 투자자에게 한화시스템의 비전과 성장 전략을 공유하고 기업가치를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한화시스템 수주잔고 계속 늘어, 상장 뒤 매도 대기물량은 주가에 부담
  2. LIG넥스원 한화시스템, 무인선박 육성정책에 새 성장동력 확보 타진
  3. 주택도시보증공사, ‘보증 사칭’ 허위광고 신고센터 운영
  4. 코스피 코스닥 동반하락, 미중 무역협상 불안과 국내 경기지표 부진
  5. 10월 외국인 3개월째 주식 순매도, 채권은 순회수세로 전환
  6. 코스피 코스닥 초반 하락, 유엔젤 남선알미늄 큐브엔터테인먼트 급등
  7. 공정위, 'SK브로드밴드-티브로드' 'LG유플러스-CJ헬로' 조건부 승인
  8. [Who Is ?]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9. [오늘Who] 차남규 한화생명 대표 물러나고 여승주로 세대교체하나
  10. [Who Is ?] 박성수 이랜드그룹 회장
TOP

인기기사

  1. 1 [오늘Who] 신동빈, 롯데쇼핑 '부진'에 사업개편과 인적쇄신 칼 빼들어
  2. 2 [Who Is ?]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3. 3 금호산업, 아시아나항공 구주 가격 올리려 '2위 인수자'도 선정할까
  4. 4 외국언론 “삼성전자, 다음 폴더블폰에 강화유리 써 내구성 높일 듯”
  5. 5 아시아나항공, 새 주인 만나면 대한항공과 다시 어깨 나란히 할까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