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멕시코 러시아 브라질 채권 투자설명회 10월1일 열어

고두형 기자
2019-09-26 17:54:22
0
NH투자증권, 멕시코 러시아 브라질 채권 투자설명회 10월1일 열어

▲ NH투자증권은 10월1일 서울 여의도 NH투자증권 본사 4층 아트홀에서 ‘멕시코·러시아·브라질 채권투자 포럼’을 연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2018년 10월 열린 ‘2018 하반기 멕시코, 러시아, 브라질 해외채권 설명회’ 모습. < NH투자증권 >

NH투자증권이 멕시코, 러시아, 브라질 채권 투자전략을 설명하는 행사를 연다.

NH투자증권은 10월1일 서울 여의도 NH투자증권 본사 4층 아트홀에서 ‘멕시코·러시아·브라질 채권투자 포럼’을 연다고 26일 밝혔다.

NH투자증권은 2016년부터 브라질, 멕시코, 러시아 등 신흥국 채권 포럼을 1년에 2회 열고 있다. 

이번 설명회에서 신환종 채권·외환·상품(FICC) 리서치센터 센터장은 ‘연금 개혁 이후 브라질 채권 투자’를 강연한다. 김준용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멕시코 석유공사(Pemex) 채권 투자’를, 김성수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러시아 채권 투자전략’을 설명한다.

김경호 NH투자증권 자산관리(WM)사업부 대표는 “저금리가 계속되면서 브라질과 멕시코, 러시아 등 신흥국 채권에 관심이 해마다 높아지고 있다”며 “브라질, 멕시코, 러시아 채권을 보유하고 있는 고객들이 신흥국 채권 투자설명회를 통해 궁금증을 해소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NH농협금융지주 부사장으로 손병환 승진, 경영기획부문장 맡아
  2. NH농협손해보험 대표에 최창수, 나머지 NH농협금융계열사는 연임
  3.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임직원들과 조직체질 개선방안 논의
  4. NH투자증권, 뱅크샐러드에서 연 3.5% 발행어음 판매
  5. 정영채, 중국 금융개방 노려 NH투자증권 합작증권사 설립 서둘러
  6. 코스피 코스닥 '외국인 매도'에 동반하락, 무역분쟁 확대 불안 커져
  7. 트럼프 “브라질·아르헨티나 수입 철강과 알루미늄에 관세 부활”
  8. 수원시장 염태영, 좋은 일자리 창출의 동력으로 지역 민간협치를 꼽다
  9. 광명시장 박승원, 민관 거버넌스로 원주민 재정착 돕는 도시재생 성과
  10. 청주시장 한범덕, 민관 거버넌스로 공원 일몰제 갈등해결 가능성 제시
TOP

인기기사

  1. 1 중국 D램 생산 눈앞,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초격차’ 유지 더욱 절실
  2. 2 현대건설 GS건설, 대전 '장대B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바라며 군침
  3. 3 RFHIC와 오이솔루션, 5G통신 육성정책에 기술력으로 사업기회 커져
  4. 4 중추신경계 치료제 잇단 성과, 에이비엘바이오 펩트론에도 기대 몰려
  5. 5 한국전력, 발전 연료단가 하락에 힘입어 4분기 영업이익 개선 가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