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엔터테인먼트 주가 오른다", NCT차이나 중국 진출 기대

이한재 기자
2018-10-15 10:04:21
1
SM엔터테인먼트 주가가 오를 것으로 예상됐다.  

유닛그룹 NCT차이나를 앞세운 중국 공략이 주가에 긍정적 영향을 줄 것으로 전망됐다.
 
"SM엔터테인먼트 주가 오른다", NCT차이나 중국 진출 기대

▲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회장.


한상웅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15일 SM엔터테인먼트의 목표주가 5만9천 원, 투자의견 ‘매수(BUY)’를 제시했다. 
 
SM엔터테인먼트 주가는 직전 거래일인 12일 4만7250원에 장을 마쳤다.

한 연구원은 “SM엔터테인먼트는 차세대 NCT 유닛인 NCT차이나가 주목할 만하다”며 “정치적 대외변수로 사실상 중단된 중국시장 진출을 재개하기 위해 SM엔터테인먼트는 NCT차이나를 활용할 계획”이라고 바라봤다.

NCT차이나는 중국인 멤버로만 구성된 그룹으로 중국시장 진출을 제한하는 대외적 리스크가 상대적으로 낮은 것으로 평가됐다.

NCT차이나는 2018년 11월 데뷔해 2019년 중국에서 활동을 본격화할 것으로 보이는데 이를 계기로 SM엔터테인먼트도 중국시장 진출을 가속화할 것으로 전망됐다.

팬덤을 확보하고 있는 아티스트들의 컴백도 실적 개선에 긍정적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됐다.

SM엔터테인먼트는 2분기 샤이니 컴백 이후 3분기 레드벨벳, 슈퍼주니어D&E, NCT드림의 미니앨범 발매와 소녀시대의 싱글 앨범이 출시되는 등 주요 아티스트들의 컴백이 이어지고 있다.

한 연구원은 “SM엔터테인먼트는 경쟁사보다 신인 그룹의 데뷔는 적지만 기존 아티스트들이 팬덤 측면에서 상대적 우위를 점하고 있다”며 “앞으로 엑소, NCT127, 태연, 레드벨벳의 앨범 발매 및 활동이 이어지면서 실적 성장이 예상된다”고 내다봤다.

SM엔터테인먼트는 2018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5284억 원, 영업이익 433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7년보다 매출은 44.6%, 영업이익은 295.5%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SM엔터테인먼트 주가 6%대 급등, '방탄소년단 테마주'는 엇갈려
  2. 엔터테인먼트3사 주가 모두 떨어져, '방탄소년단 테마주'도 하락
  3. '방탄소년단 테마주' 엇갈려, 엔터테인먼트3사는 YG만 올라
  4. 엔터테인먼트3사 주가 모두 올라, '방탄소년단 테마주'는 엇갈려
  5. 트럼프와 팀 쿡 밀월, 애플 텍사스공장 찾아 정책성과 부각
  6. 현대차그룹, 중국 베이징에서 ‘한중 자동차산업 발전 포럼’ 열어
  7. 아모레퍼시픽, 고급화장품과 온라인채널 성장해 실적회복 내년 지속
  8. [오늘Who] 차석용, LG생활건강 실적으로 LG '세대교체' 이겨내나
  9. [Who Is ?] 김종현 LG화학 전지사업본부장 사장
  10. 락앤락 중국사업총괄 법인장에 김용성, 해외사업부문장 전무 지내
TOP

인기기사

  1. 1 메지온 심장질환 치료제 곧 임상발표, 기업가치 지나친 고평가 시선도
  2. 2 한국거래소, 수능일 14일 증시 개장과 폐장 1시간씩 늦추기로
  3. 3 해외언론 “엔비디아, 삼성전자에 7나노급 GPU 생산 맡겨”
  4. 4 [오늘Who] 속타는 윤석금, 웅진코웨이 매각협상 속도낼 카드 적어
  5. 5 [Who Is ?] 송용덕 롯데그룹 호텔&서비스 BU장 부회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1개

1111 | (14.32.37.98)   2018-10-15 18:24:55
근데 이 회사가 배당을 하나요? 안한걸로 아는데... 영업이득 나봐야 뭐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