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현대기아차 작년 세계 판매 11.8% 줄어, 미국 유럽 점유율은 높아져

이한재 기자
2021-01-24   /  11:40:41
현대차와 기아가 2020년 해외 주요시장에서 판매량이 감소했으나 점유율은 늘어난 것으로 파악됐다.

24일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와 기아는 2020년 글로벌 시장에서 635만851대의 차량을 판매해 2019년보다 판매량이 11.8% 감소했다.
 
현대기아차 작년 세계 판매 11.8% 줄어, 미국 유럽 점유율은 높아져

▲ 서울 양재동 현대차 사옥.


현대차그룹 글로벌경영연구소가 추정한 2020년 글로벌 자동차산업 수요 감소폭(16%)보다 선방하면서 중국과 러시아를 제외한 주요시장에서 점유율이 오히려 늘었다.

현대차와 기아는 2020년 미국시장이 14.4% 줄어드는 상황에서도 판매량 감소율이 7.6%에 그쳤다. 미국시장 점유율은 8.4%로 0.6%포인트 늘어나면서 2016년 이후 4년 만에 8%대 점유율을 회복했다.

유럽시장에서도 전체시장 수요가 24.3% 줄어든 데 비해 현대차와 기아 판매는 21.0% 감소하며 선방했다. 점유율은 7.0%로 0.3%포인트 증가하면서 유럽 진출 이후 처음으로 7% 점유율에 도달했다.

브라질에서도 현대차·기아 판매량은 20.1% 줄었지만 점유율은 8.9%로 0.7%포인트 증가했다.

인도시장은 해외시장 중 유일하게 판매량과 점유율이 모두 상승했다. 기아 인도 신공장 가동효과가 본격화하면서 판매량은 1.6%, 점유율은 4.3% 상승했다.

다만 경쟁이 치열해진 중국시장 점유율은 3.5%로 1.0%포인트 떨어졌다. 러시아시장 점유율 역시 0.2%포인트 하락했다.

현대차와 기아는 2021년 글로벌 판매목표를 현대차 416만 대, 기아 292만2천 대 등 708만2천 대로 잡았다. 2020년 글로벌 판매량보다 11.5% 늘어난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이 기사는 꼭!

  1. 국내증시 조정 끝내고 언제 반등할까, 개인 매수 더해 외국인 귀환 필요
  2. GC녹십자랩셀 관계사 아티바 1300억 투자유치, 치료제 개발에 투입
  3. 현대차 전기차 아이오닉5 출발 좋다, 장재훈 줄줄이 판매목표 달성
  4. 서울 송파 가락쌍용1차 리모델링 상징성 크다, 포스코건설 수주에 온힘
  5. 셀트리온 오너 서정진 장남 서진석 등기이사 내정, 이사회 의장 가능성
  6. 'G마켓 신화' 쓴 구영배가 세운 큐텐, 이베이코리아 인수후보로 떠올라
  7. 현대백화점 더현대서울로 실적반등하나, 김형종 주말 고객잡기가 열쇠
  8. 롯데쇼핑 동탄에 7년 만에 롯데백화점 연다, 황범석 키즈맘 집중공략
  9. 신세계 8월 대전엑스포백화점 열 채비, 차정호 '대구 성공 다시 한 번'
  10. 하나은행장에 선택된 박성호, 글로벌과 디지털 강한 면모 보여주나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