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KB국민은행, 2천만 원 넘는 신규 가계 신용대출 연말까지 중단

공준호 기자
2020-12-22   /  10:42:29
KB국민은행이 신용대출 신규 및 증액 제한조치를 강화한다.

22일 KB국민은행에 따르면 31일까지 2천만 원이 넘는 신규 가계 신용대출을 중단한다.
 
KB국민은행, 2천만 원 넘는 신규 가계 신용대출 연말까지 중단

▲ 허인 KB국민은행장.


새로 신청하거나 증액 요청한 신용대출(집단 신용대출·마이너스통장 포함)이 2천만 원을 넘으면 승인해주지 않는다는 의미다.

다만 대출 희망일이 2021년 1월4일 이후거나 대출서류 최초 송부일이 12월21일 이전이면 승인이 가능하다.

이에 더해 서민금융지원 신용대출(KB사잇돌중금리대출·KB새희망홀씨Ⅱ·KB행복드림론Ⅱ 등)도 중단없이 공급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연말 가계대출 급증에 따른 리스크를 막기 위한 선제적 조치"라고 말했다. 

이에 앞서 KB국민은행은 11일부터 1억 원을 초과하는 모든 가계 신용대출을 원칙적으로 중단한 바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공준호 기자]

이 기사는 꼭!

  1. 박정림 김성현 호흡 척척, KB증권 균형성장으로 삼성증권 맹추격
  2. 티웨이항공 중대형 도입하고 제주항공은 줄이고, 누가 먼저 이겨낼까
  3. 현대차 주식 매수의견 유지, "선제적 리콜로 전기차 신뢰도 높여"
  4. KB국민은행에서 한국디지털에셋 옮긴 조진석, 가상자산 협업 본격화
  5. [오늘Who] 금감원 곧 은행 제재절차, 은행연합회장 김광수 역할 주목
  6. 셀트리온 오너 서정진 장남 서진석 등기이사 내정, 이사회 의장 가능성
  7. 한솔케미칼 목표주가 높아져, "전고체배터리 핵심소재 기술 확보"
  8. 삼성 단체급식 3천억 규모가 외부로 나온다, CJ프레시웨이도 '군침'
  9. [채널Who] 코오롱 오너체제 복귀할까, 아들 이규호 향한 이웅열 시선
  10. 하나은행장에 선택된 박성호, 글로벌과 디지털 강한 면모 보여주나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