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공공부문

한국전력 전남 나주 에너지밸리에 1200억 투자유치, 기업 36곳 참여

조승리 기자
2020-11-25   /  11:34:26
한국전력공사가 전라남도 나주시 에너지밸리에 36개 기업의 투자를 이끌어냈다.

한국전력은 25일 보도자료를 통해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나주시, 한전KDN과 협업해 올해 7월부터 11월까지 리튬인산철 배터리셀 제조회사 씨엠파트너, 해상풍력 연구개발회사 구조실험네트워크 등 36개 기업과 ‘에너지밸리 투자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한국전력 전남 나주 에너지밸리에 1200억 투자유치, 기업 36곳 참여

▲ 한국전력공사 로고.


에너지밸리 조성사업은 에너지 관련 회사와 연구소를 모아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이를 바탕으로 국가균형발전과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사업이다. 

한국전력은 이번 투자협약으로 1235억 원의 투자를 유치해 530개의 일자리를 만들어 낼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한국전력은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에너지밸리 조성사업을 진행해 올해 11월 기준으로 기업 501곳에서 2조1596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고용창출효과는 1만1158명에 이른다.

한국전력은 2015년부터 시작된 에너지밸리의 1단계 양적 성장을 올해까지 마무리하고 2021년부터 2025년까지 2단계 질적 성장을 추진해 에너지밸리를 ‘글로벌 스마트에너지 허브’로 조성한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정부정책과 연계해 신재생에너지 관련 회사로 유치대상 기업을 넓히고 지자체와 협업해 비즈니스모델을 발굴한다는 방침을 마련했다.

또 강소특구 및 에너지융복합단지 지정, 시험·인증기관 기술지원 환경 조성 등 인프라를 구축하고 한전에너지신기술연구소, 한국에너지공과대학과 연계한 산학연 클러스터를 조성할 계획을 세웠다.

한국전력 관계자는 “에너지밸리의 지속성장을 위해 한국전력, 지자체, 유관기관의 핵심역량을 결한한 기업지원 통합 플랫폼을 구축하고 기업의 요구를 충족할 수 있는 인력양성 및 지역교육체계를 마련하는 등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기업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승리 기자]

이 기사는 꼭!

  1. KT 기업가치 제대로 인정받고 싶은 구현모, B2B와 미디어사업 쪼개나
  2. 에코프로비엠 유럽 양극재공장 추진, 이동채 LG에너지솔루션도 손짓
  3. 마이크로바이옴 신약이 뜬다, 고바이오랩 지놈앤컴퍼니 천랩 주목받아
  4. 빈대인 황윤철 BNK금융 회장후보로 남나, 은행장 연임에 무게 실려
  5. 한화에어로스페이스에 위성사업도 추가, 신현우 우주사업 기틀 다진다
  6. 삼성SDS, 현금보유 4조 바탕으로 올해 해외기업 인수합병 가능성
  7. [오늘Who] 노태문 중국 스마트폰 재공략, 갤럭시S21 가격 대폭 내려
  8. [채널Who] 민주당 대선후보 1위 이재명, 본선 길에 놓인 3가지 의문 
  9. [오늘Who] 이선호 CJ제일제당 경영수업 재개, 최은석 대표 역할 커져
  10. 현대위아 주식 중립의견으로 하향, "주가 최근 급등해 상승에 부담"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