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김태년 “공수처 출범은 민주당의 확고한 입장, 좌고우면 않겠다”

이상호 기자
2020-11-24   /  11:55:34
김태년 “공수처 출범은 민주당의 확고한 입장, 좌고우면 않겠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4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출범을 더는 늦추지 않겠다고 의지를 보였다.

김 원내대표는 24일 원내대책회의에서 “공수처 출범은 변치 않는 민주당의 확고한 입장”이라며 “좌고우면하지 않고 공수처 출범을 위해 필요한 조치를 해 나갈 것임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말했다.

박병석 국회의장과 중재로 공수처장후보 추천위원회가 다시 열리게 됐지만 국민의힘 측 추천위원들의 태도 변화가 없다면 공수처장 추천절차는 진전을 보기 어려울 것이라고 봤다.

김 원내대표는 “재소집된 추천위가 정상적으로 가동되고 또 공수처장 최종후보를 선정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국민의힘 측 추천위원들의 태도 변화가 요구된다”며 “지난 세 차례 추천위 회의는 국민의힘 추천위원들의 방해로 끝내 결과를 내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런 상황에서 국민의힘은 23일에 ‘야당도 흔쾌히 동의할 수 있는 후보가 나올 때까지 추천위가 계속 노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며 “지금까지 행태를 봤을 때 이런 주장은 거부권을 악용해 추천위를 공전시키려는 의도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공수처장후보 추천위에서 진전된 움직임이 보이지 않는다면 공수처법 개정을 예정대로 추진하겠다고 했다.

김 원내대표는 “재소집된 추천위에서도 야당이 발목잡기를 계속한다면 민주당은 공수처법 개정에 속도를 낼 수밖에 없다”며 “25일 법제사법위원회가 열리는 만큼 개정을 위한 법안 심사를 동시에 진행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이 기사는 꼭!

  1. 손병석 한국철도 새 수익원 역세권개발 탄력, 정부 주택공급에 힘받아
  2. 이베이, 몸값 5조 규모 G마켓 옥션 G9 포함 한국사업 매각 검토
  3. [오늘Who] 이재용 재수감, 삼성전자 전장 시스템반도체 인수 멈추나
  4. 코리아세븐 수익성 회복 고전, 최경호 프리미엄 편의점 확대 전력투구
  5. 경남에 수소 고속철도가 필요하다는 김경수, 친환경으로 산업 살리기
  6. 한국전력 목표주가 높아져, "연료비 연동제로 이익 안정성 강화"
  7. 삼성물산 부산 온천동 래미안 흥행 유력, 오세철 주택분양 발걸음 가뿐
  8. 미래에셋대우 역시 박현주 효과, 유튜브 구독 수에서 삼성증권 맹추격
  9. 삼성SDI, 배터리 음극재 개발에 한솔케미칼과 범삼성 연합전선 구축
  10. LG전자 스마트폰 존폐의 기로, 야심작 ‘LG 롤러블’ 운명은 어찌되나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