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신한저축은행 중금리대출잔액 1조 넘어서, 김영표 "포용적 금융"

김용원 기자
2020-11-23   /  15:16:25
신한저축은행에서 고객에 제공한 중금리대출잔액이 1조 원을 넘었다.

신한저축은행은 중금리대출 공급 확대 성과로 대출잔액 1조 원을 처음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
 
신한저축은행 중금리대출잔액 1조 넘어서, 김영표 "포용적 금융"

김영표 신한저축은행 대표이사 사장.


최근 5년 동안의 중금리대출 누적 공급액은 2조8천억 원 규모에 이른다.

신한저축은행은 햇살론과 사잇돌 등 정책금융상품과 자체 중금리대출을 지속적으로 공급한 성과라고 밝혔다.

디지털과 비대면채널을 강화해 고객과 접점을 늘리는 데 힘쓴 점도 대출 잔액 증가에 기여했다.

신한저축은행은 카카오페이와 토스 등 핀테크기업에 전략적 제휴를 맺으며 비대면 영업채널을 확장했고 모바일앱을 통해 대출 실행절차를 간소화하며 고객 편의성도 높였다.

김영표 신한저축은행 대표이사 사장은 “디지털금융을 통해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고객 이자부담 완화에 기여하고자 꾸준히 노력해왔다”며 “포용적 금융을 실현하는 디지털 서민금융 전문회사가 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이 기사는 꼭!

  1. 삼성전기 목표주가 높아져, “적층세라믹콘덴서와 반도체패키지 호조”
  2. GS건설 신사업 인수합병 적극, 임병용 회사이름 변경 화룡점정 찍나
  3. SK네트웍스 충전인프라 힘줘, 황일문 SK렌터카 전기차 렌털 힘붙어
  4. 이재용 구하지 못한 삼성 준법감시위, 김지형 지속가능성 시험대 올라
  5. E1 그린뉴딜 탄다, 구자열 아들 구동휘 신재생에너지사업 진두지휘
  6. 지니뮤직 케이팝 충성고객 믿는다, 스포티파이 진출에 맞서 전열정비
  7. 금호타이어 순이익 쉽지 않아, 전대진 노조파업에 반덤핑관세 겹악재
  8. [채널Who] 솔루스첨단소재 주가 뛰나, 진대제 전지박과 올레드 쥐다
  9. [오늘Who] HMM 작년 흑자전환 확실, 배재훈 산업은행 재신임 유력
  10. 마이크로바이옴 신약이 뜬다, 고바이오랩 지놈앤컴퍼니 천랩 주목받아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