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기업정책

국제유가 올라, 코로나19 백신 개발과 원유 감산 연장 기대 커져

임한솔 기자
2020-11-17   /  08:39:12
국제유가가 올랐다.

16일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3.01%(1.21달러) 오른 41.34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국제유가 올라, 코로나19 백신 개발과 원유 감산 연장 기대 커져

▲ 16일 국제유가는 올랐다.


런던선물거래소에서 2021년 1월 인도분 브렌트유는 배럴당 2.43%(1.04달러) 상승한 43.82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김유미 키움증권 연구원은 “국제유가가 코로나19 백신 개발에 관한 기대감으로 상승했다”고 말했다.

미국 제약사 모더나는 최근 3만 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코로나19 백신 ‘mRNA-1273’ 임상3상에서 94.5%의 예방효과를 봤다는 연구 결과를 내놨다.

이 백신은 영하 20도에서 6개월 이상 안정적 상태를 유지하는 등 보관 편의성도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 산유국들의 원유 감산기간 연장 가능성이 커진 점도 유가에 힘을 실은 것으로 분석됐다.

산유국 연대체 OPEC+는 당초 2021년 초부터 원유 생산량을 현재 수준보다 하루 평균 200만 배럴 늘린다는 계획을 세웠다.

하지만 16일 열린 OPEC+의 공동기술위원회(JTC)에서는 증산을 3개월에서 6개월 정도 미뤄야 한다는 권고가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공동기술위원회는 OPEC+ 회원국들에 산유량 정책과 관련한 조언을 한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이 기사는 꼭!

  1. [채널Who] 민주당 대선후보 1위 이재명, 본선 길에 놓인 3가지 의문 
  2. 한화에어로스페이스에 위성사업도 추가, 신현우 우주사업 기틀 다진다
  3. 삼성SDS, 현금보유 4조 바탕으로 올해 해외기업 인수합병 가능성
  4. 신한금융투자 LG에너지솔루션 롯데렌탈 상장 잡나, 이영창 기대 커
  5. [오늘Who] 이선호 CJ제일제당 경영수업 재개, 최은석 대표 역할 커져
  6. 현대위아 주식 중립의견으로 하향, "주가 최근 급등해 상승에 부담"
  7. 오뚜기 가정간편식 명성 되찾나, 함영준 프리미엄 신제품 개발에 역점
  8. [오늘Who] 동서발전 신재생 길 열어, 박일준 주민과 이익공유 정립
  9. 현대차 올해 영업이익 급증 가능, 글로벌 자동차시장 수요 회복 힘입어
  10. 종근당과 휴온스, 보툴리눔톡신 강자 메디톡스 주춤한 틈 파고든다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