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박능후, "코로나19 재유행하는 위기상황으로 판단" 대국민 호소

이상호 기자
2020-11-15   /  17:46:32
박능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보건복지부 장관)이 코로나19 재유행 가능성을 경고했다.

박능후 1차장은 15일 대국민 호소문을 통해 "전파 양상과 속도를 고려하면 현재는 방역당국의 억제와 차단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의 유행이 확산하기 시작한 위기상황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박능후, "코로나19 재유행하는 위기상황으로 판단" 대국민 호소

▲ 박능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 겸 보건복지부 장관.


그는 "많은 해외 국가들이 대규모 재유행을 맞이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며 "특히 이번 재유행은 첫 번째 유행보다 그 규모와 속도가 더욱 크고 빠른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국민들에게 코로나19 방역에 더욱 적극적으로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박 1차장은 "자칫 긴장을 늦춘다면 언제든 혹독한 겨울이 찾아올 수 있다"며 "지금 방역망의 통제력을 회복하지 못한다면 일상생활과 생업에 큰 영향을 끼치는 결정을 내릴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 모두가 방역에 노력해주길 진심으로 부탁한다"며 "실내에서도 늘 마스크를 착용하며 거리두기와 손씻기 등을 지켜달라"고 덧붙였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이 기사는 꼭!

  1. 셀트리온헬스케어 실적증가 지속 가능, 코로나19 치료제 수출 예상
  2. 전남 첨단의료단지 밀어붙이는 김영록, 복지부는 '오송 대구가 먼저'
  3. 이노션 주식 매수의견 유지, "현대차 기아차 마케팅 확대의 수혜 커져"
  4. 폴리실리콘 가격 고공행진, 이우현 OCI 태양광 다시 일으킬 힘받아
  5. 현대차 목표주가 높아져, "세계 전기차시장 선두업체 경쟁력 확보"
  6. 다음주 국내증시 전망, 성장주 주가 부담 커져 가치주에 주목할 때
  7. 현대차그룹과 애플 전기차 협력, 현대차와 기아 역할분담도 한 방법
  8. 한국전력, 미국 괌 태양광발전사업에 중국회사 태양광모듈 사용 [단독]
  9.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에 권용복 유력, 노조 '국토부 낙하산' 반발
  10. 삼성전기 목표주가 상향, “5G로 적층세라믹콘덴서업황 장기화 예상"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