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현대차그룹 커넥티드카서비스 국내 누적 가입 200만 명 웃돌아

이한재 기자
2020-10-22   /  12:01:28
현대자동차그룹이 국내 커넥티드카서비스 확대에 속도를 내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커넥티드카서비스 국내 누적 가입자 수(현재 서비스 유지 고객 기준)가 200만 명을 넘어섰다고 22일 밝혔다. 2019년 6월 100만 명, 올해 4월 150만 명을 넘은 뒤 6개월 만에 50만 명이 늘었다.
 
현대차그룹 커넥티드카서비스 국내 누적 가입 200만 명 웃돌아

▲ 현대차그룹 커넥티드카 서비스 이용 화면.


커넥티드카서비스는 정보통신기술(IT)을 융합해 차량 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스마트폰 등을 연결해 차량제어, 차량관리 등을 지원하는 서비스다.

현대차그룹은 현재 커넥티드카서비스로 현대차의 블루링크(Bluelink)와 기아차의 유보(UVO), 제네시스의 커넥티드서비스(GCS)를 운영하고 있다.

커넥티드카서비스에 가입하는 고객들은 △원격제어 △안전보안 △차량관리 △길 안내 △카페이 등을 이용할 수 있다.

추교웅 현대차그룹 전자담당 전무는 “자동차를 통해 스마트한 경험을 누리고 싶어 하는 고객들이 늘면서 커넥티드카서비스시장은 가파른 성장세가 기대된다”며 “고객 지향적 서비스를 지속 발굴해 고객들에게 혁신적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차그룹은 현재 국내를 비롯해 미국, 중국, 캐나다, 인도, 유럽, 러시아에서 커넥티드카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앞으로 글로벌 모든 지역으로 서비스 확대를 추진한다.

현대차그룹은 2022년까지 글로벌 커넥티드카서비스 가입고객 1천만 명을 확보하고 글로벌 시장에 출시하는 모든 차종에 커넥티드카서비스를 탑재할 계획을 세웠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이 기사는 꼭!

  1. 현대차 노사, 울산지역 협력업체 일자리 유지 위해 250억 지원
  2. 현대차 중국에서 첨단기술로 전기차 중무장, 이광국 고급화전략 강화
  3. 현대차, 중국 공략 차량 2세대 밍투를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공개
  4. 현대위아, 로봇과 자율주행 기반 스마트제조 통합솔루션 상용화 추진
  5. 현대차그룹주 방향 못 잡아, 현대위아 오르고 현대오토에버 내려
  6. 현대차그룹주 엇갈려, 현대로템 현대차 오르고 현대오토에버 내려
  7. 기아차 노조 24일 부분파업 일단 유보, 회사와 임단협 본교섭 열어
  8. 현대차, 전기차 전용 브랜드 '아이오닉' 메인 홍보영상 공개
  9. 현대차그룹주 엇갈려, 현대비앤지스틸 현대로템 상승 현대차 하락
  10. 현대차그룹주 하락 많아, 현대오토에버 현대비앤지스틸 2%대 내려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