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기업정책

국제유가 대폭 하락, 코로나19 세계적 재확산에 수요위축 우려

장은파 기자
2020-10-22   /  08:47:35
국제유가가 대폭 내렸다.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수요 위축 우려로 유가가 떨어졌다.
 
국제유가 대폭 하락, 코로나19 세계적 재확산에 수요위축 우려

▲ 21일 국제유가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수요 위축 우려에 내렸다.


21일 뉴욕 상업거래소(NYMEX)에서 11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4%(1.67달러) 떨어진 40.03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의 12월물 브렌트유도 3.31%(1.43달러) 내린 41.73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심수빈 키움증권 연구원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수요 우려로 미국 주간 원유재고가 줄어들었지만 국제 유가가 하락했다”며 “다만 OPEC+의 감산정책과 관련한 기대심리로 배럴당 40달러 선은 유지됐다”고 바라봤다.

유럽에서 다시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일부 유럽국가에서 봉쇄조치 등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BBC 등 외신에 따르면 스위스와 아일랜드 등이 봉쇄에 들어가거나 봉쇄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보도했다.

미국 존스홉킨스대학교에 따르면 글로벌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4천만 명을 넘어섰다. [비즈니스포스트 장은파 기자]

이 기사는 꼭!

  1. 주유소 휘발유 가격 13주째 내려, 리터당 전국 평균 1317.4원
  2. 뉴욕증시 3대 지수 코로나19 확산에 다 내려, 국제유가는 소폭 올라
  3. 국제유가 올라, 코로나19 백신 개발과 산유국 감산 연장 기대 겹쳐
  4. 국제유가 올라, 코로나19 백신 개발과 원유 감산 연장 기대 커져
  5. 국제유가 소폭 내려, 코로나19 확진자 늘어 수요위축 우려 확산
  6. 한전KDN 디지털발전소 기술 확보 분주, 박성철 매출 1조 길 닦아
  7. GS건설 코로나19 장기화 대비, 임병용 플랜트 줄이고 혁신방안 강구
  8. [오늘Who] 토지주택공사 전세대책 부담 커져, 변창흠 정부지원 절실
  9. [채널Who] 가덕도신공항 깃발 민주당, 노무현 문재인 땅 부산 지킬까
  10. [오늘Who] 진옥동 신한은행장 연임하나, 경영성과 놓고 보면 합격점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