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GS건설 두산인프라코어 인수전 참여, 사모펀드와 컨소시엄 구성

감병근 기자
2020-10-21   /  18:26:11
GS건설이 두산인프라코어 인수전에 뛰어들었다. 

21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GS건설은 사모펀드 도미누스인베스트먼트와 컨소시엄을 꾸려 두산인프라코어 인수전에 참여했다. 
 
GS건설 두산인프라코어 인수전 참여, 사모펀드와 컨소시엄 구성

▲ GS건설 로고.


GS건설 컨소시엄은 현대중공업그룹 컨소시엄, 유진그룹, MBK파트너스 등과 함께 매각주관사인 크레디트스위스가 선정한 인수적격후보(숏리스트)에 포함됐다. 

GS건설은 두산인프라코어를 인수한 뒤 도미누스인베스트먼트와 공동경영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두산인프라코어 인수전에서 매각대상은 두산중공업이 보유한 두산인프라코어 지분 36.07%와 경영권이다. 

두산인프라코어 시가총액을 고려한 지분가치와 경영권 프리미엄을 포함한 매각가격은 7천억~1조 원 수준으로 투자은행업계는 추산하고 있다.  

GS건설이 상반기 말 기준으로 현금성자산을 2조 원 넘게 보유하고 있다는 점을 고려하면 인수를 위한 자금은 충분히 들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비즈니스포스트 감병근 기자]

이 기사는 꼭!

  1. 두산인프라코어, 중형굴착기 유압제어부품으로 'IR52 장영실상' 받아
  2. GS건설 코로나19에 플랜트 더 축소, 인력 전환배치 조직개편 [단독]
  3. 현대중공업지주 두산인프라코어 매각 본입찰 참여, GS건설은 불참
  4. 현대건설기계 주식 매수의견 유지, "두산인프라코어 인수하면 수혜"
  5. 건설주 혼조, 삼성물산 현대건설 오르고 동부건설 코오롱글로벌 내려
  6. 두산그룹주 상승 많아, 두산인프라코어 3%대 두산밥캣 2%대 올라
  7. 현대중공업그룹 권오갑 유진그룹 유경선, 두산인프라코어 살 이유 있다
  8. GS건설 CJCGV, 자이 아파트단지에 영화관 만들기 위해 손잡아
  9. 건설주 갈피 못 잡아, 한라 코오롱글로벌 뛰고 HDC현대산업개발 내려
  10. 건설주 강세, 금호산업 한라 5%대 뛰고 삼성엔지니어링도 올라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