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식약처, GC녹십자 코로나19 혈장치료제의 치료목적 사용 승인

차화영 기자
2020-10-20   /  17:33:10
GC녹십자가 개발하는 코로나19 혈장 치료제를 의료현장에서도 쓸 수 있게 됐다.

20일 제약바이오업계에 따르면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9일 경북대학교병원이 낸 코로나19 혈장 치료제인 ‘GC5131’의 치료 목적 사용신청을 승인했다. 
 
식약처, GC녹십자 코로나19 혈장치료제의 치료목적 사용 승인

▲ GC녹십자 로고.


GC녹십자의 혈장 치료제는 안전성이 높은 것으로 평가받아 식약처로부터 임상1상을 면제받고 임상2상을 진행하고 있는데 식약처가 승인하면 임상시험 중이더라도 생명이 위급하거나 대체 치료수단이 없는 환자에게 쓸 수 있다.

혈장 치료제는 코로나19 완치자의 혈장에서 면역원성을 갖춘 항체를 추출해 만든다.

GC녹십자는 중앙대학교병원, 삼성서울병원 등 6곳 병원에서 고위험군 환자 60명을 대상으로 임상2상을 진행하고 있다. 

개발 중인 코로나19 혈장 치료제가 환자에게 쓰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차화영 기자]

이 기사는 꼭!

  1. GC녹십자웰빙, 프로바이오틱스 균주 3종의 폐기능 개선효과 확인
  2. 한라 건축으로 실적반등 성공, 이석민 이제 토목 명성 되찾기 힘실어
  3. [오늘Who] 대우건설 흑석11구역 꼭 잡는다, 김형 고급화로 승부 걸어
  4. 현대건설기계 목표주가 상향, "판매 늘고 두산인프라코어 인수 기대"
  5. 한화건설, 통영 LNG화력발전소공사 8천억 원 규모 수주 눈앞 [단독]
  6. 한국전력 디지털 전환에 속도붙여, 김종갑 발전공기업 효율 높이기
  7. 화일약품 경영권 장악한 조경숙, 다이노나와 시너지 어떻게 만들까
  8. 삼성생명 금감원 중징계 받을 가능성, 전영묵 신사업 차질빚나 긴장
  9. 미래에셋자산운용 실적호조 지속, 서유석 김미섭 2인3각 경영 안착
  10. 삼성중공업 올해 수주후보 35억 달러 남아, 남준우 목표 포기 안 해

이 기사의 댓글 1개

이진우 | (124.51.241.22)   2020-10-20 23:12:44
코로나19의 종식을 위해서는 백신과 치료제의 개발이 필수적입니다. 다른 무엇보다 시급한 것이나 국민의 생명과 직결된 것이니만큼 효능과 안전성이 보장되어야 할 것입니다. 하루라도 빨리 코로나19의 종식을 앞당기기위해 방역의 최전선에서 애쓰고 계시는 의료진과 연구원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