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기업정책

정부 '8대 소비쿠폰' 10월 말부터 배포 검토, 1천만 명 이상 혜택

나병현 기자
2020-10-18   /  11:59:37
정부가 10월 말부터 국민 1천만 명 이상에게 외식, 전시, 관광 등 분야의 소비쿠폰을 순차적으로 배포할 것으로 보인다.

18일 기획재정부와 문화체육관광부 등에 따르면 정부는 10월 말부터 8대 소비쿠폰 등 내수 활성화대책을 가동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정부 '8대 소비쿠폰' 10월 말부터 배포 검토, 1천만 명 이상 혜택

▲ 대구 중구 서문시장.


당초 정부는 8월을 기점으로 소비쿠폰과 각종 관광 이벤트, 소비행사를 진행하려 했지만 8·15 광복절 집회 이후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일정을 미뤘다.

8대 소비쿠폰은 숙박, 관광, 공연, 영화, 전시, 체육, 외식, 농수산물 등 분야의 쿠폰을 의미한다.

숙박은 예매·결제할 때 3만~4만 원을, 전시는 40%를, 공연은 1인당 8천 원을 할인해주는 방식이다.

외식은 2만 원 이상 5회 카드를 결제하면 다음 외식업소에서 1만 원을 환급해준다.

숙박과 영화 쿠폰은 코로나19 재확산 이전에 시작돼 일정 부분 소화가 된 뒤 중단됐다. 농수산물 쿠폰은 비대면소비가 가능해 코로나19 재확산 상황에서도 지속적으로 집행됐다.

이런 점을 고려하면 관광, 공연, 전시, 체육, 외식 등 대부분 소비쿠폰은 이달 말부터 처음 배포되는 셈이다.

이미 집행된 규모를 감안하면 소비쿠폰의 혜택을 볼 수 있는 인원은 최소 1천만 명 이상으로 예상된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이 기사는 꼭!

  1. 정부, 외국에 착륙하지 않고 돌아오는 무착륙 국제 관광비행 허용
  2. 흑산공항 착공 가능성 커져, 금호산업 정부 신공항정책에 수혜 바라봐
  3. 현대미포조선 주식 매수의견 유지, "LPG추진선 신규수주 증가 전망"
  4. 윤종규의 KB금융 ESG경영 성과, 노조 추천 사외이사 설 자리 없애다
  5. 이동걸, '산업은행이 조원태 한진그룹의 방패'라는 시선과 싸움 힘겨워
  6. 한전KDN 디지털발전소 기술 확보 분주, 박성철 매출 1조 길 닦아
  7. 대림건설 주택에 너무 치우쳐, 부산 엄궁대교 수주하면 전기 마련
  8. '정무위 터줏대감' 민병두 은행연합회장 출사표, 김광수와 경합 주목
  9. [오늘Who] 신한카드 데이터사업 수확 눈앞, 임영진 연임에도 힘실려
  10. [오늘Who] 이영호 삼성물산 대표 재신임받나, 재판 중 교체 없다 시선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