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기아차 9월 유럽 판매량 늘어, 현대차는 판매 줄고 점유율도 낮아져

장은파 기자
2020-10-16   /  18:59:14
현대기아차가 9월 유럽에서 자동차 판매 감소로 점유율이 낮아졌다.

16일 유럽자동차제조협회(ACEA)에 따르면 현대자동차그룹은 9월 유럽(유럽연합+유럽자유무역연합+영국)에서 자동차를 10만1322대 팔았다. 2019년 9월보다 0.8% 줄었다.
 
기아차 9월 유럽 판매량 늘어, 현대차는 판매 줄고 점유율도 낮아져

▲ 서울 양재동에 위치한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 사옥.


현대차와 기아차는 각각 5만1883대와 5만1844대를 팔았다. 1년 전과 비교해 현대차는 4.6% 줄고 기아차는 3.2% 늘었다.

현대기아차는 9월 유럽에서 점유율 7.8%를 나타냈다. 2019년 9월보다 0.1%포인트 낮아졌다.

현대차는 3.8%의 점유율을 보였다. 판매량이 줄면서 1년 전보다 0.2%포인트 떨어졌다.

기아차 점유율은 4%로 집계됐다. 2019년 8월보다 0.1%포인트 확대됐다.

9월 유럽 자동차 총판매량은 130만48대로 집계됐다. 2019년 9월보다 1.1% 늘었다.

현대기아차는 9월 유럽에서 폴크스바겐그룹, PSA(푸조-시트로엥)그룹, 르노그룹에 이어 4위에 올랐다.

9월 유럽 톱4 완성차그룹 가운데 판매량이 늘어난 곳은 폴크스바겐그룹과 르노그룹이다.

폴크스바겐그룹, 르노그룹은 9월 판매량이 1년 전과 비교해 각각 14.1%, 8.1% 늘었다.

PSA 그룹은 1년 전보다 14.1% 감소했다.

폴크스바겐그룹, PSA그룹, 르노그룹은 9월 각각 점유율 22.7%, 13.8%, 9.8%를 보였다. 폴크스바겐그룹과 르노그룹은 1년 전보다 각각 2.6%포인트, 0.6%포인트 높아졌다.

PSA그룹은 1년 전보다 0.7%포인트 낮아졌다. [비즈니스포스트 장은파 기자]

이 기사는 꼭!

  1. 국토부, 시동꺼짐 르노삼성 SM3 8만대 포함 19개 차종 16만대 리콜
  2. 현대차그룹주 방향 못 잡아, 현대위아 오르고 현대오토에버 내려
  3. 금융당국, 금융그룹 6곳 대상으로 내부통제 주제 온라인연수 진행
  4. 현대차그룹, 새만금에서 재생에너지 활용 ‘그린수소’ 실증사업 진행
  5. 현대차 중국에서 첨단기술로 전기차 중무장, 이광국 고급화전략 강화
  6. '하청업체 노조파괴 개입' 현대차 임직원, 항소심에서도 집행유예 받아
  7. 코스피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하락 많아, LG화학 셀트리온 상승
  8. 현대위아 중국 산둥법인 4분기 흑자전환 예상, 영업이익 본격 증가
  9. 기아차 노조 24~27일 하루 4시간씩 부분파업 결의, 잔업도 전면거부
  10. 현대차그룹주 상승, 현대제철 4%대 현대모비스 기아차 2%대 올라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