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민주당 윤리감찰단 출범, 이낙연 “민주당에서 공수처 역할”

이상호 기자
2020-09-16   /  11:53:03
민주당 윤리감찰단 출범, 이낙연 “민주당에서 공수처 역할”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6일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이 당내 감찰조직인 ‘윤리감찰단’을 출범했다. 단장에는 최기상 의원이 임명됐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6일 최고위원회의에서 “민주당에 윤리감찰단이 출범한다”며 “민주당판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의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리감찰단의 역할과 관련해 이 대표는 “특히 당 소속 선출직 공직자와 주요 당직자의 부정부패와 젠더폭력 등 불법 이탈 등의 문제를 법적, 도덕적, 윤리적 관점에서 다뤄 윤리심판원 등에 넘기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윤리감찰단에 당헌당규와 사회상규, 양심에 따라 엄정하고 독립적으로 업무를 처리해 당 구성원의 윤리를 확립하고 당의 신뢰를 높이는 데 기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단장을 맡은 최기상 의원은 판사 출신으로 전주지법 남원지원장, 수원지법 부장판사, 헌법재판소 부장연구관,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 전국법관대표회의 의장 등을 지냈다.

민주당은 최 의원의 단장 임명과 관련해 “국민의 눈높이가 민주당의 표준이 돼야 하고 윤리감찰단장 임명이 그 시작”이라며 “당대표를 비롯한 어느 누구도 윤리감찰단의 업무에 관여할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윤리감찰단은 정의기억연대 후원금 유용 등 혐의로 기소된 윤미향 의원, 이스타항공 정리해고 논란의 이상직 의원, 재산신고 누락 의혹이 있는 김홍걸 의원 등과 관련해 우선 조사를 진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이 기사는 꼭!

  1. 민주당 의원 김회재 “감정원 부주의로 공시가격 정정공시 늘어”
  2. 민주당 의원 소병훈 “주택도시보증공사, 아파트 42채 업자에게 융자”
  3. 이낙연, 홍남기에게 “4분기 고용회복과 소비진작에 주력해야”
  4. 민주당 의원 이수진 “영풍 석포제련소 2013년 뒤 환경법 위반 70건”
  5. 민주당 의원 송갑석 “지역난방공사 예비부품 관리 잘못해 77억 낭비”
  6. 민주당 의원 신영대 “동서발전 노동과 안전 위반 29건으로 최다”
  7. 민주당 의원 신영대 “한국전력 5년 송배전에서 전력손실 8조3800억”
  8. 민주당 의원 박상혁 "SR과 코레일 비정상 경쟁 끝내고 통합 결론내야"
  9. 민주당 혁신위 출범, 이낙연 “스마트정당 100년정당 만들어야”
  10. 이낙연 공수처 출범 승부거나, 추진력 보일 기회지만 역풍 맞을 수도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