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신한아이타스, 상장지수형 펀드 대상으로 사무관리서비스 시작

김용원 기자
2020-09-14   /  10:36:32
펀드 사무관리를 전문으로 하는 신한금융 계열사 신한아이타스가 상장지수형 펀드(ETF)를 대상으로 사무관리서비스를 시작한다.

신한아이타스는 상장지수형 펀드 일반 사무관리업무를 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신한아이타스, 상장지수형 펀드 대상으로 사무관리서비스 시작

▲ 신한아이타스 기업로고.


예탁결제원과 미래에셋펀드서비스에 이어 국내에서 세 번째로 상장지수형 펀드 사무관리시장에 진출했다.

펀드 사무관리는 기준가 및 수익률 산출과 순자산가치 산정 등 펀드와 관련된 회계업무를 대행하는 업무다.

신한아이타스는 2018년부터 약 2년 반에 걸친 IT인프라 설계 등 과정을 거쳐 상장지수형 펀드에 최적화된 관리시스템을 개발했다.

계열사인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이 신한아이타스 상장지수형 펀드 관리서비스를 처음으로 사용한다.

신한아이타스 관계자는 "상장지수형 펀드 사무관리시장에서 후발주자지만 그동안 펀드 사무관리에 쌓은 노하우를 살려 고객에 특화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상장지수형 펀드는 저금리시대에 비교적 안전하면서도 높은 수익률을 거둘 수 있는 상품으로 갈수록 수요가 커지고 있다.

김대희 신한아이타스 부사장은 "이번에 새로 개발한 상장지수현 펀드 관리시스템으로 고객에게 차원이 다른 정확하고 안정적 서비스를 제공해 시장에서 표준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이 기사는 꼭!

  1. 미래에셋자산운용 뉴딜종목 투자 상장지수펀드 설정액 4천억 넘어서
  2. 기가레인, 삼성전자 업고 5G기지국 안테나로 실적반등 기회잡아
  3. 셀트리온 주식 매수의견 유지, "피하주사형 램시마SC 판매 본격화"
  4. 동부건설 기술형 입찰에 강해, 호남고속철도 놓고 GS건설과 맞대결
  5. 4대 민간은행 여성임원 고작 8명, 금융권 유리천장은 왜 안 깨지나
  6. LG화학 전기차 화재에 부담, SK이노베이션 ‘화해의 손’ 잡을 가능성
  7. [채널Who] 김종인 국민의힘 킹메이커 만족할까, 권력의지 뿌리는?
  8. [오늘Who] 이재용, 베트남 총리의 삼성 반도체 삼고초려 받아들일까
  9. 윤종규 KB금융 안정에 방점, 양종희 보험 이동철 카드 연임 무게 실려
  10. 한국전력, 김종인 '호남 끌어안기'에 한전공대 특별법 통과 기대 품어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