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기업정책

국제유가 소폭 하락, 미국 허리케인 소멸돼 공급과잉 우려 다시 고개

남희헌 기자
2020-09-01   /  08:28:52
국제유가가 하락했다.

8월31일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0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0.83%(0.36달러) 내린 42.61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국제유가 소폭 하락, 미국 허리케인 소멸돼 공급과잉 우려 다시 고개

▲ 8월31일 국제유가가 하락했다.


런던선물거래소의 10월물 브렌트유는 배럴당 0.4%0(0.18달러) 내린 44.68달러에 거래를 마감했다.

코로나19 사태로 원유의 수요 회복이 불투명한 상황에서 과잉공급 우려가 제기되자 유가가 힘을 잃은 것으로 분석된다.

로이터에 따르면 미국 에너지정보청(EIA)은 6월 미국의 원유 생산량이 하루 42만 배럴 증가한 1044만 배럴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심수빈 키움증권 연구원은 “최근 유가가 미국 허리케인 발생에 따른 생산 차질로 상승세를 보인 만큼 허리케인 종료에 따른 생산 재개도 유가 하락요인으로 작용했다”고 파악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이 기사는 꼭!

  1. 국제유가 소폭 내려, 코로나19 확진자 늘어 수요위축 우려 확산
  2. 국제유가 올라 코로나19 이전 회복, 백신 기대와 미국 재고 감소 영향
  3. 국제유가 대폭 올라 올라, 코로나19 백신 개발과 미국 정권이양 기대
  4. 국제유가 올라, 코로나19 백신과 원유 감산 기대 상승효과
  5. 통합 진에어 등장하면 플라이강원 포함 신생항공사는 설 자리 있나
  6. [오늘Who] LG에서 계열분리 구본준, 그룹 모양 갖추고 공격경영 예고
  7. [채널Who] 커리어케어 좌담, 변호사가 말하는 직업의 환상과 현실
  8. [오늘Who] 신한생명 디지털 헬스케어로 발 뻗어, 성대규 연임 앞으로
  9. 손태승, 아주캐피탈 인수로 우리금융 자동차금융 플랫폼 통합 밑그림
  10. 두산솔루스 방향 잡는 진대제, 전지박과 올레드소재를 성장동력 낙점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