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기업정책

홍남기 “코로나19 추가대책 검토, 긴급재난지원금 선별지급해야”

이상호 기자
2020-08-31   /  17:18:45
홍남기 “코로나19 추가대책 검토, 긴급재난지원금 선별지급해야”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31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강화된 방역조치로 피해가 예상되는 소상공인 등을 지원할 추가대책을 검토하고 있다.

홍 부총리는 31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확진자가 늘면서 앞으로 고용상 어려움이 더 심화될 가능성이 있어 어떻게 더 구체적으로 사각지대를 메꿀지 자영업자까지 포함해 추가 피해 대책 등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4차 추가경정예산 편성과 2차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여부를 놓고는 재원, 효과 등과 관련해 논의가 더 필요하다고 유보적 태도를 보였다.

홍 부총리는 “정치권에서는 무조건 4차 추경을 하라, 2차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하라고 이야기 할 수 있지만 정부로서는 재원과 효과 등을 짚어보지 않을 수 없다”며 “추가 대책과 관련해 기존 재원으로 가능할지, 피해 정도에 따라 추가적 대응이 필요한지 등을 검토해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2차 재난지원금의 지급방식을 놓고는 선별 지급이 바람직하다고 봤다.

홍 부총리는 “이미 1차 긴급재난지원금이 14조3천억 원이 투입됐고 그 가운데 상당 부분이 소비로 연결됐다”면서도 “다만 2차 긴급재난지원금은 1차 때처럼 그렇게 재원을 확보하는 것이 바람직한지를 놓고는 의견을 달리한다”고 말했다.

그는 “필요하다면 어려움을 겪는 계층에 필요한 돈을 지원하는 맞춤형 지원이 훨씬 효과적이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이 기사는 꼭!

  1. 홍남기 “무착륙 국제관광비행 1년간 허용, 탑승객은 면세혜택"
  2. 홍남기 "내년은 성장경로 복귀와 선도형 경제 도약을 위한 골든타임"
  3. 홍남기 “임대주택 11만4천 호를 2년간 전국에 공급, 수도권은 7만 호"
  4. "삼성전자 내년 파운드리 10조 투자 예상, D램은 신중 낸드는 공격적"
  5. 현대중공업지주 목표주가 높아져, "정유와 조선 자회사 가치 재평가"
  6. 조원태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통합 기로, 가처분에 경영권도 달려
  7. 삼성중공업 올해 수주후보 35억 달러 남아, 남준우 목표 포기 안 해
  8. 정재훈, 한수원 한빛원전 5호기 부실공사 후폭풍 불까 가시방석
  9. 씨에스윈드 바이든시대 미국 생산투자 자신, 김성권 유무상증자 추진
  10. 볼보코리아 올해 판매목표 눈앞, 이윤모 하이브리드에 서비스 더해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