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기업정책

내년 건강보험료 2.89% 인상, 직장가입자 한 달 평균 3399원 올라

이상호 기자
2020-08-28   /  18:27:13
2021년도 건강보험료가 2.89% 오른다.

보건복지부는 27일 열린 제15차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에서 이렇게 결정했다고 28일 밝혔다.
 
내년 건강보험료 2.89% 인상, 직장가입자 한 달 평균 3399원 올라

▲ 보건복지부 로고.


직장가입자의 보혐료율은 올해 6.68%에서 2021년에는 6.86%로 오른다.

직장가입자의 월평균 보험료에 적용하면 11만9328원에서 12만2727원이 된다.

지역가입자 보험료 부과점수당 금액은 195.8원에서 201.5원으로 오른다.

월평균 보험료에 적용해 보면 9만4666원에서 9만7422원이 된다.

15차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에서는 3개 의약품에 건강보험 신규적용 확대를 위한 약제 급여목록 및 급여 상한금액표 개정안도 심의, 의결됐다.

이날 새로 건강보험 적용이 결정된 의약품은 △난임 치료 목적의 과배란 유도 주사제인 레코벨프리필드펜 3개 품목 △파킨슨병 치료제인 온젠티스캡슐 1개 품목 △동종 조혈모세포 이식수술 성인 환자의 거대세포바이러스 감염 및 질환 예방 약제인 프레비미스정·주 4개 품목 등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이 기사는 꼭!

  1. 지역가입자 건강보험료 11월부터 세대당 평균 8245원 인상
  2. 호반건설 후계자 김대헌, 디지털 전환 이끌어 경영능력 입증 힘줘
  3. 연기금투자풀 운용사 놓고 미래에셋 KB 신한BNP파리바 도전 별러
  4. LIG넥스원에 인수된 이노와이어리스, 뚝심으로 5G스몰셀 기회잡아
  5. [채널Who] 서울 강북구 번동 삼박자 갖췄다, 투자결과 충분히 얻을 곳
  6. 삼성전자 미국 반도체 위탁생산 증설하나, 애플 인텔 일감 확보 저울질
  7. 한화생명 호실적으로 재무건전성 개선, 여승주 자본확충 고민은 여전
  8. 현대미포조선, LNG추진 피더 컨테이너선 내년 발주 전망에 수주 기대
  9. 두산솔루스 방향 잡는 진대제, 전지박과 올레드소재를 성장동력 낙점
  10. 현대오토에버, 현대차그룹 스마트모빌리티 솔루션 전환에 수혜 커져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