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KB금융 다음 회장 인선절차 들어가, 윤종규 재연임 9월16일 확정

조은아 기자
2020-08-12   /  15:43:39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의 재연임 여부가 9월16일 확정된다.

KB금융지주 회장후보추천위원회(회추위)는 12일 회의를 열고 세부준칙을 마련했다. 11월20일 임기가 끝나는 윤종규 회장의 후임 인선을 위한 절차에 들어갔다.
 
KB금융 다음 회장 인선절차 들어가, 윤종규 재연임 9월16일 확정

▲ KB금융지주 회장후보추천위원회(회추위)는 12일 회의를 열고 세부준칙을 마련했다.


KB금융지주의 회장후보 추천절차는 ‘회장후보추천위원회의 대표성과 독립성’, ‘회장후보자군 구성의 공정성과 개방성’, ‘내부 후보자군의 육성과 지속적 평가’ 등 체계적 구조를 갖추고 운영되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 사외이사 7인 전원으로 구성된 회추위는 회장후보 추천일정과 후보자군 평가 및 선정 방법 등 구체적 절차를 담은 회장후보 추천절차 세부준칙을 의결했다. 

이날 확정된 일정에 따라 회추위는 28일 회의를 열고 4월 확정한 내부 5명, 외부 5명 등 10명의 후보자군(롱리스트) 평가를 실시한 뒤 4명을 최종 후보자군(숏리스트)으로 확정한다.

9월16일에는 4명의 후보자를 대상으로 인터뷰를 통한 심층평가를 실시하고 투표를 통해 최종 후보자 1명을 확정한다. 최종 후보자로 선정되기 위해서는 회추위 재적위원 3분의 2 이상의 득표(7인 가운데 5인)가 필요하다.

관련 법령에서 정한 자격 검증을 통과한 최종 후보자는 9월25일 회추위와 이사회의 추천절차를 거쳐 11월 개최 예정인 임시 주주총회를 통해 회장으로 최종 선임된다.

이번 회추위는 회추위원들이 후보자들을 심도있게 검토하고 후보자들에게도 충분한 시간을 주기 위해 회장후보 추천절차 개시일정을 2017년보다 2주가량 앞당겼고 이에 따라 전체 일정도 2주 더 늘어나게 됐다.

KB금융지주 회추위는 회장후보자군(롱리스트)을 내외부 후보군으로 구분해 반기마다 상시 관리하고 있다.

내부 후보자군은 그룹의 주요 경영진으로 구성된다. 외부 후보자군은 위원회가 정한 외부 전문기관의 추천을 받은 후보자로 이뤄졌다.

내부 후보자군은 2018년 6월 회추위에서 결의된 ‘CEO 경영승계 프로그램 내실화 방안’에 따라 별도의 연수과정인 FGC(Future Group CEO Course)를 통해 리더십, 디지털 전환 등과 관련한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해 왔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은아 기자]

이 기사는 꼭!

  1. 은행주 혼조, 우리금융 하나금융 하락 KB금융 상승 신한금융 제자리
  2. 은행주 상승 많아, KB금융 우리금융 신한금융 오르고 하나금융 제자리 
  3. 은행주 힘 못 써, 신한금융 우리금융 하나금융 KB금융 다 내려
  4. 윤종규 푸르덴셜생명 직원과 e-타운홀미팅, "고객 위한 시너지 내야"
  5. KB금융 창립 12돌 기념식 열어, 윤종규 "넘버원 금융플랫폼 만들어야"
  6. 은행주 상승 많아, 우리금융 하나금융 신한금융 오르고 KB금융 내려
  7. 은행주 약세, 우리금융 신한금융 KB금융 하나금융 다 내려
  8. KB금융지주 우리사주조합, 사외이사 추천 주주제안서 제출
  9. 이승건, 인터넷은행 토스 신용평가모형에 SCI평가정보는 안성맞춤
  10. GS건설 데이터센터사업 팔걷어, 자회사 세워 전문성 쌓을지 시선몰려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