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현대카드, 모바일앱을 개편해 사용자 이용특성에 맞춰 최적화

윤종학 기자
2020-08-11   /  11:06:15
현대카드가 새로운 앱 서비스를 5년 만에 내놨다.  

현대카드는 새로운 디지털 패러다임을 담은 ‘현대카드앱 3.0’을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현대카드, 모바일앱을 개편해 사용자 이용특성에 맞춰 최적화

▲ 현대카드는 새로운 디지털 패러다임을 담은 ‘현대카드 앱 3.0’을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현대카드>


현대카드앱 3.0의 가장 큰 특징은 사용자들의 앱 이용 특성에 맞춰 최적화된 정보를 제공하는 ‘두 개의 홈(Dual Home)’ 구조다.

현대카드는 모든 메뉴를 수평적으로 나열했던 기존 방식에서 탈피해 회원들이 가장 즐겨 사용하는 핵심 메뉴를 ‘어카운트 홈(Account Home)’과 ‘콘텐츠 홈(Contents Home)’으로 재구성했다고 설명했다.

어카운트 홈은 회원이 결제 금액과 잔여 한도, 이용 내역 등 카드 사용 정보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게 제공한다. 내용의 특성에 맞게 인터페이스도 가독성 높고 이해하기 쉽게 구성했다.

콘텐츠 홈은 다양한 회원 별 맞춤형 콘텐츠를 제공하는 공간이다. 콘텐츠 홈에서는 각 회원이 누릴 수 있는 상품과 서비스 혜택부터 회원의 카드사용 특성을 인공지능(AI)으로 분석해 맞춤형 소비 컨설팅을 해주는 ‘현대카드 소비케어’ 콘텐츠, M포인트몰 상품 정보 등을 제공한다.

현대카드는 콘텐츠 홈에 이용자들이 내용을 쉽고 빠르게 확인할 수 있도록 유튜브나 페이스북 등이 활용하는 ‘무한 스크롤링(infinite scrolling)’ 방식을 적용했다. 무한 스크롤링은 각각의 콘텐츠를 박스형 프레임에 담고 이를 위에서 아래로 내리면서 손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해주는 사용자 친화적 방식이다.

‘원스톱 카드 신청’ 프로세스도 개선했다. 현대카드 앱에서 카드를 신청하면 30초 이내에 발급 심사가 완료되고 심사를 통과한 회원은 앱카드를 발급 받아 즉시 사용할 수 있다.

현대카드는 앱 3.0 출시에 맞춰 새로운 앱에 적응을 돕는 ‘현대카드앱 언박싱’ 이벤트도 진행한다. 

현대카드는 9월30일까지 이벤트에 참여해 앱에서 주어진 모든 미션을 수행한 고객 가운데 추첨을 통해 '제네시스 G80(3.5 Turbo 풀옵션)' 자동차를 비롯해 'LG 스타일러', '아이패드 프로', '에어팟 프로' 등의 선물을 증정한다. 보너스 미션에 참여한 회원에게는 추첨을 통해 M포인트를 선물한다.

현대카드앱 3.0은 구글 플레이스토어나 애플 앱스토어에서 현대카드를 검색해 앱을 내려받거나 업데이트하면 사용할 수 있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현대카드앱은 단편적 금융정보 제공을 넘어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고객 맞춤형 혜택을 제공하고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을 선도하는 플랫폼으로 발전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종학 기자]

이 기사는 꼭!

  1. [채널Who] DB손해보험 주가는 야속해, 김정남 디지털과 글로벌 다져
  2. 삼성화재 주식 매수의견 유지, "온라인 자동차보험 지배력 견고"
  3. 조용병, 악사손해보험 인수 불참 대신 신한금융 대안 어떻게 마련할까
  4. 농협 스마트업무 인프라 깐다, 이성희 디지털 수평적 조직문화 힘실어
  5. 오렌지라이프 임직원 디지털포럼 열어, 정문국 “디지털혁신에 투자”
  6. "더존비즈온 주가 상승 가능", 재택근무 관련 비대면솔루션 매출증가
  7. 디오 주식 매수의견 유지, “미국 공들여 내년 본격적 성장 예상”
  8. 오일석 정대길, 현대오토에버와 삼정KPMG 디지털 신사업 발굴 협력
  9. NH투자증권, 비대면 금융수요 맞춰 부산 디지털자산관리센터 열어
  10. [아! 안전] 손태승 우리금융 디지털 최우선, 정보보안 신기술도 선제적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