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포스코인터내셔널 기업시민보고서 펴내, 주시보 “세계 기업시민으로”

차화영 기자
2020-08-02   /  17:19:00
포스코인터내셔널이 2019년 기업시민보고서를 내놨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2일 회사의 지속가능경영활동과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성과를 담은 ‘2019 기업시민보고서’를 발간하고 홈페이지에 게시했다.
 
포스코인터내셔널 기업시민보고서 펴내, 주시보 “세계 기업시민으로”

▲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대표이사 사장.


이번 보고서에는 포스코그룹의 경영이념인 기업시민과 관련한 주요 성과들이 사업(Business), 사회공동체(Society), 임직원(People)의 세 활동영역으로 구분돼 담겼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2019 ESG 우수기업 대상’, ‘우즈베키스탄 진출 한국기업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최우수상’ 등 국내외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은 내용도 정리해 기업시민보고서에 담았다.

국제사회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지속가능성 회계기준위원회(SASB)의 기준에 따른 지속가능성 관련 정보도 이번 보고서를 통해 선제적으로 공개했다.

이 위원회의 지속가능한 산업 분류체계에 따르면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철강생산업(Iron & Steel Producers)’ 표준과 관련한 정보만 공개하면 된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는 종합상사의 특성을 고려해 ‘산업장비 및 제품산업(Industrial Machinery & Goods)’ 표준과 관련한 정보도 추가로 공개했다.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대표이사 사장은 보고서의 CEO 메시지를 통해 “포스코그룹 계열사와 협력해 지속가능경영을 중요한 정책으로 시행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세계가 직면한 어려운 현실을 함께 고민하는 ‘진정한 글로벌 기업시민’으로 나아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차화영 기자]

이 기사는 꼭!

  1. 포스코인터내셔널, 유가 하락 탓에 3분기 실적 기대이하
  2. 가스공사 컨소시엄, LNG벙커링 전용선박 2022년까지 만들기로
  3. "현대중공업이 두산인프라코어를 합리적 가격으로 인수할 때 긍정적"
  4. SK하이닉스 미중 갈등은 비메모리 강화 기회, 이석희 자산효율화 속도
  5. 제넥신에서 독립한 네오이뮨텍 상장 눈앞, 양세환 면역항암제 내세워
  6. 포스코건설, 리모델링 경쟁력으로 용인 수지에서 현대건설 잡을까
  7. SK이노베이션 전기차배터리 분리막 증설투자, 김준 가치사슬 더 키워
  8. 해외언론 “삼성중공업, 노르웨이에서 수에즈막스급 탱커 2척 수주”
  9. 한미약품을 가족공동경영 '한국의 머크'로, 송영숙 남편의 뜻 이어간다
  10. [오늘Who]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가맹점과 상생을 국감에서 요구받다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