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현대위아, 코로나19로 차량부품과 기계 다 부진해 2분기 적자전환

이한재 기자
2020-07-24   /  17:35:30
현대위아가 완성차 판매 위축에 따른 차량부품 물량 감소로 2분기 영업손실을 냈다.

현대위아는 2분기에 연결기준으로 매출 1조2137억 원, 영업손실 386억 원을 냈다고 24일 잠정실적을 발표했다. 2019년 2분기보다 매출이 36% 줄면서 적자전환했다.
 
현대위아, 코로나19로 차량부품과 기계 다 부진해 2분기 적자전환

▲ 김경배 현대위아 대표이사 사장.


2분기 순손실 484억 원을 냈다. 2019년 2분기 영업이익 65억 원에서 적자로 돌아섰다.

현대위아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완성차 판매 감소에 따라 차량부품 물량이 줄고 기계사업 역시 부진하면서 매출과 영업이익이 모두 줄었다”고 말했다.

사업별로 살펴보면 2분기에 차량부품부문에서 매출 1조500억 원, 영업손실 340억 원을 냈다. 2019년 2분기보다 매출이 37% 줄면서 적자전환했다.

기계부문에서는 매출 1630억 원, 영업손실 400억 원을 냈다. 2019년 2분기보다 매출이 27% 줄면서 적자를 이어갔다.

현대위아는 2분기 연결기준으로 부채 3조4840억 원, 자본 3조1150억 원을 보유해 부채비율 112%를 보였다. 2019년 말보다 7%포인트 개선됐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이 기사는 꼭!

  1. 네이버 주식 매수의견 유지, "광고와 쇼핑 성장해 실적 증가세 이어가"
  2. 삼성전자 목표주가 상향, “세트사업 좋아 3분기 영업이익 11조 가능”
  3. 카카오뱅크 주택담보대출 내놓나, 윤호영 상장 전 가치 올리기 필요
  4. GS리테일 주식 매수의견 유지, "편의점 실적 4분기부터 회복 가능"
  5. F&F 주식 매수의견 유지, "중국에서 MLB 호조로 내년 매출증가 기대"
  6. CJCGV '고난의 행군'에도 버티기 바닥, 최병환 극장 줄이기 선택하나
  7. 포스코, 판매량 조금씩 회복해도 가격인상 쉽지 않아 실적 고전 지속
  8. 금호석유화학, NB라텍스 수익성 좋아져 깜짝실적 행진 이어가
  9. 양수영, 석유공사 3천% 부채비율에 기름 유출사고로 국정감사 ‘험난’
  10. LG전자 목표주가 상향, "생활가전 호조로 3분기 영업이익 기대이상"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