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기업정책

올해 5월까지 국세수입 21조3천억 줄어, 재정적자 역대 최대 수준

김예영 기자
2020-07-07   /  11:35:07
올해 5월까지 국세수입 21조3천억 줄어, 재정적자 역대 최대 수준

▲ 기획재정부가 7일 발표한 재정수지. <기획재정부>

코로나19에 따른 경제위기 대응으로 재정지출은 늘어나고 국세수입은 줄어들면서 올해 5월까지 정부 재정적자가 통계 작성 이후 최대 수준인 것으로 집계됐다.

기획재정부가 7일 발표한 월간 재정동향 7월호에 따르면 1~5월 국세수입은 118조2천억 원으로 2019년 같은 기간보다 21조3천억 원 감소했다.

세외수입과 기금수입을 합한 총수입은 198조2천억 원으로 17조7천억 원 감소했다. 국세수입이 줄었지만 세외수입과 기금수입이 각각 4천억 원, 3조3천억 원 늘었다.

반면 1~5월 총지출은 259조5천억 원으로 2019년 같은 기간보다 24조5천억 원 증가했다.

총수입에서 총지출을 뺀 통합재정수지는 적자 61조3천억 원을 보였다. 2019년 19조1천억 원보다 적자규모가 220% 증가했다.

통합재정에서 4대 사회보장성기금을 제외한 관리재정수지 역시 적자 77조9천억 원으로 2019년 36조5천억 원보다 113% 증가했다.

통합재정수지와 관리재정수지 적자규모는 역대 최고치다.

5월 말 기준 국가채무는 764조2천억 원으로 2019년 말 699조 원보다 9.32% 증가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예영 기자]

이 기사는 꼭!

  1. 애플 한국 홀대 태도 바꾸나, 아이폰12 1차 출시국에 한국 넣을 가능성
  2. [오늘Who] 조현식, 한국타이어 다툼에서 누나와 연합전선 진척 없어
  3. 우리은행장 임기 반환점 권광석, 투자금융과 해외사업 성과내기 박차
  4. LG화학 유럽 친환경기준 맞추기, 신학철 전기차배터리 경쟁력 높인다
  5. 다음주 국내증시 전망, 미국증시 조정양상에 보수적 대응 필요한 시점
  6. [오늘Who] 진옥동, 코로나19 뚫고 베트남에서 신한은행 다시 전진
  7. 홍남기 최장수 기재부 장관까지 6개월 남아, 성실함과 진정성이 동력
  8. [채널Who] 인공지능시대가 왔다, 문과 출신 직업은 정말 사라질까
  9. 차기 구축함사업 국감 도마에, 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수주 안갯속
  10. LG화학 배터리 양극재 자체생산 더 키워, 신학철 가격경쟁 확보 자신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