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기업정책

공정위, 판촉행사비를 납품업체에 넘긴 롯데마트에 과징금 2억 부과

최석철 기자
2020-07-05   /  15:26:30
공정거래위원회가 서면약정서 없이 판매촉진 행사비를 납품업체에 떠넘긴 롯데마트에 과징금을 부과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판촉행사를 실시하면서 납품업자에 판촉비용 분담 등이 포함된 서면약정서를 행사 이전에 교부하지 않은 롯데쇼핑 마트부문인 롯데마트에 시정명령과 과징금 약 2억2200만 원을 부과하기로 결정했다고 5일 밝혔다.
 
공정위, 판촉행사비를 납품업체에 넘긴 롯데마트에 과징금 2억 부과

▲ 롯데마트 로고.


롯데마트는 2017년 1월5일부터 2018년 3월14일까지 43개 납품업자와 함께 가격·쿠폰할인, '1+1' 등 모두 75건의 판촉행사를 진행했다.

하지만 비용분담 등이 포함된 서면약정서를 행사시행 이전에 교부하지 않고 판촉행사 비용 약 2억2천만 원(행사비용의 약 47%)을 납품업자에 부담하도록 했다.

공정위 관계자는 “롯데마트의 이런 행위는 판촉행사 이전에 납품업자와 판촉비용 분담 등에 관한 서면으로 약정하지 않고 그 비용을 납품업자에 분담시키지 못하도록 한 대규모유통업법 제11조 제1항 및 제2항에 위반된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번 조치는 대형마트, 편의점 등에서 수시로 이뤄지는 판촉행사의 일종인 할인행사, 1+1 행사에도 비용분담 등에 관한 사전약정 체결 및 약정서 교부의무가 있음을 명확히 한 것”이라며 “대형마트 등의 판촉행사에 참여하는 납품업자의 권익 보호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공정위는 코로나19로 침체한 유통업계가 판매촉진행사 활성화로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지원하면서도 판촉행사 과정에서 행사 참여 강요, 서면 작성의무 위반 등 불공정행위를 감시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이 기사는 꼭!

  1. 조성욱 배달의민족 기업결합 어떤 결론낼까, 쿠팡이츠 약진이 변수
  2. 조성욱 애플 자진시정안 받을까, 공정위가 면죄부 준다는 비판은 부담
  3. 온라인플랫폼 공정화법 입법예고, 조성욱 "디지털 공정경제 필요"
  4. 삼성그룹 5300개 협력사와 공정거래협약, 김기남 “운명공동체 구축”
  5. 해외언론 “삼성중공업, 노르웨이에서 수에즈막스급 탱커 2척 수주”
  6. 씨에스윈드 베스타스 삼강엠엔티와 제휴, 김성권 해상풍력 강자 노려
  7. 현대건설 국내수주 목표 이미 달성, 수익 높이기 위해 개발사업 눈돌려
  8.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올해 코스닥으로, 양재영 위탁생산시설 확충
  9. 수자원공사 홍수피해 책임론 뜨겁다, 박재현 국감 데뷔무대 긴장
  10. SK이노베이션 전기차배터리 분리막 증설투자, 김준 가치사슬 더 키워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