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카카오 목표주가 높아져, "모바일 생태계 영향력 더욱 더 견고해져"

남희헌 기자
2020-07-02   /  08:49:26
카카오 목표주가가 높아졌다.

모바일생태계에서 영향력을 확대함에 따라 기업가치가 재평가됐다.
 
카카오 목표주가 높아져, "모바일 생태계 영향력 더욱 더 견고해져"

▲ 여민수(왼쪽) 조수용 카카오 공동 대표이사.


주영훈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2일 카카오 목표주가를 기존 24만 원에서 31만 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했다.

1일 카카오 주가는 26만9500원에 장을 마감했다.

주 연구원은 “카카오의 실적 전망치 변화는 크지 않지만 밸류에이션(적정가치) 재조정을 감안해 주요 사업부문들의 기업가치를 상향 조정하면서 목표주가를 올렸다”고 설명했다.

카카오톡과 포털 등 카카오의 본업 가치는 모두 13조6천억 원으로 평가됐다.

카카오게임즈와 카카오페이지, 카카오페이, 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뱅크, 카카오M 등 여러 자회사의 가치는 모두 12조50억 원으로 추산됐다.

이에 따른 카카오 전체의 적정 기업가치는 모두 25조6천억 원가량으로 분석됐는데 이에 따라 주가가 더 오를 여력이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주 연구원은 “모든 생태계를 아우르는 카카오의 모바일서비스(광고, 커머스, 테크핀, 모빌리티 등)는 더욱 더 견고해지고 있다”며 “최근 주가 상승에 따른 밸류에이션 부담 우려보다 미래에 대한 기대감이 여전히 더욱 큰 것으로 판단한다”고 바라봤다.

카카오는 2020년 2분기에 연결기준으로 매출 9086억 원, 영업이익 933억 원을 낸 것으로 추정된다. 2019년 2분기보다 매출은 24%, 영업이익은 130.6% 급증하는 것이다.

마케팅비용 지출이 1분기보다 늘어난 것으로 추정되지만 신사업부문의 수익성 개선효과로 두 자릿수 영업이익률을 보였을 것으로 예상된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이 기사는 꼭!

  1. LG전자 목표주가 높아져, “생활가전 좋고 스마트폰 TV도 출하량 늘어”
  2. 클래시스 주식 매수의견 유지, "브라질에 리프팅 의료기기 수출증가"
  3. SK텔레콤 주식 매수의견 유지, “통신과 비통신 모두 실적 증가세”
  4. 비에이치 목표주가 높아져, "스마트폰 회복과 함께 부품 공급도 늘어"
  5. 효성중공업 주식 매수의견 유지, “데이터센터 수소산업 전망 밝아”
  6. 종근당 목표주가 높아져, "연구개발 투자에 따른 임상결과 주목해야"
  7. 오이솔루션 목표주가 높아져, “해외 5G통신 인프라투자 수혜 예상”
  8. 윈스 목표주가 높아져, "5G통신 투자 확대로 정보보안 수요도 증가"
  9. 에코프로비엠 목표주가 높아져, “전기차배터리 핵심소재 공급 늘어”
  10. 제일기획 주식 매수의견 유지, "해외광고시장에서 하반기 회복세"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