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기업정책

국제유가 소폭 올라, 주요 산유국 감산 약속 재확인에 투자심리 좋아져

차화영 기자
2020-06-19   /  08:58:56
국제유가가 올랐다. 

주요 산유국들이 감산 약속의 준수를 강조함에 따라 투자자들 사이에서 유가가 오를 것이라는 기대감이 번졌다. 
 
국제유가 소폭 올라, 주요 산유국 감산 약속 재확인에 투자심리 좋아져

▲ 18일 국제유가는 소폭 상승했다.


18일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7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2.31%(0.88달러) 상승한 38.84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런던선물거래소(ICE)의 8월 인도분 브렌트유는 배럴당 1.97%(0.80달러) 오른 41.51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주요 산유국들은 이날 석유수출국기구(OPEC) 주도로 열린 장관급 공동감시위원회(JMMC)에서 감산 약속을 철저하게 지킬 것을 강조한 것으로 알려진다. 

이라크와 카자흐스탄 등 감산 약속을 지키지 않는 국가들에 추가 감산을 압박한 것으로도 전해진다.

이에 따라 오펙플러스(OPEC+)의 감산 이행률이 더 높아질 것이라는 전망이 퍼졌다. 

오펙플러스는 앞서 4월에 5월1일부터 6월 말까지 하루 970만 배럴의 원유를 감산하는 데 합의한 바 있다. 오펙플러스는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과 러시아 등 비회원 산유국들이 함께 참여하는 모임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차화영 기자]

이 기사는 꼭!

  1. 국제유가 소폭 올라, 미국 원유재고 2주째 감소
  2. 국제유가 대폭 하락, 유럽 코로나19 재확산에 리비아 석유 생산 재개
  3. 국제유가 소폭 반등, 미국 원유재고 감소세 이어갈 전망 나와
  4. 주유소 휘발유 가격 5주째 내려, 리터당 전국 평균 1347.3원
  5. 생산자물가지수 석 달째 올라, 농산물과 서비스 물가 급등한 영향
  6. 국제유가 소폭 올라, 미국의 추가 경기부양책 논의 재개 기대
  7. 정유경, 신세계 파미에스테이션 시설운영권 계속 확보할 길 찾을까
  8. 포스코건설 주택비중 너무 높다, 동남아 잘 아는 한성희 해외 나가나
  9. NH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고평가 논란에 부담
  10. 정용진, 이마트와 온라인 에스에스지닷컴의 '따로 또 같이' 방향잡아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