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KT&G 목표주가 상향, "중동지역 중심 하반기 수출물량 급증 예상"

차화영 기자
2020-06-02   /  08:07:14
KT&G 목표주가가 높아졌다. 

하반기에 중동지역을 중심으로 담배 수출물량이 가파르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다. 
 
KT&G 목표주가 상향, "중동지역 중심 하반기 수출물량 급증 예상"

백복인 KT&G 대표이사 사장.


조미진 NH투자증권 연구원은 2일 KT&G 목표주가를 기존 10만 원에서 11만 원으로 높여 잡았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했다. 

1일 KT&G 주가는 8만390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조 연구원은 “KT&G는 하반기에 중동지역으로 수출물량을 2017년 수준까지 회복하고 전자담배를 수출하기 시작하면서 해외에서 새로운 성장국면에 진입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KT&G가 하반기 담배 수출로 거둬들일 매출규모는 2019년 같은 기간보다 91.5%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필립모리스와 독점 계약에 따른 전자담배 수출물량은 포함하지 않은 것이다. 

KT&G는 올해 초 중동 수입업체 알로코자이와 재계약을 맺으면서 이 지역으로 수출물량을 이전 수준으로 회복할 것으로 전망된다.  

중동지역 수출물량은 2017년까지만 해도 KT&G 전체 수출의 60%를 차지할 정도였으나 대외 불확실성으로 30% 미만 비중으로 줄어든 것으로 파악된다.

KT&G는 2월 중동 수입업체 알로코자이와 약 2조2575억 원에 담배 판매권 부여 계약을 체결했다. KT&G의 담배는 알로코자이를 통해 중동국가에 팔리게 된다. 두 회사의 계약기간은 7년4개월이다.

조 연구원은 “KT&G는 2분기 뒤로 인도 법인의 가격 인상효과까지 더해지며 해외에서 성장이 더욱 두드러질 것”이라고 바라봤다.

KT&G는 올해 하반기에 연결기준으로 매출 2조8552억 원, 영업이익 7465억 원을 낼 것으로 추정된다. 2019년 하반기보다 매출은 13.3%, 영업이익은 17.6% 늘어나는 것이다. 

조 연구원은 “KT&G는 주가 상승을 제한했던 불확실성이 점차 소멸되면서 저평가 매력이 부각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차화영 기자]

이 기사는 꼭!

  1. [오늘Who] 지역난방공사 나주발전소 지자체 갈등, 황창화 엉거주춤
  2. 셀트리온헬스케어, 램시마SC 유럽 출시지역 확대로 매출증가 가능
  3. 한섬 '패션 외길' 과감히 벗어, 김민덕 액세서리와 화장품으로 다각화
  4. 이건희 삼성 지분 18조, 홍라희 이재용 이부진 이서현 어떻게 물려받나
  5. KB자산운용 각자대표체제 궤도에 올라, 조재민 이현승 재연임 파란불
  6. 다음주 국내증시 전망, 코로나19 백신 개발과 미국 대선 살피는 박스권
  7. 신동빈 롯데 디지털 전환에 실망, 강희태 롯데쇼핑 빅데이터 본격화
  8. 해외언론 “대우조선해양, 모나코 해운사 대형 컨테이너선 수주 근접”
  9. 두산중공업 재무구조 개선 갈 길 멀어, 재무총괄 박상현 대표 오르나
  10. [오늘Who] 신동빈 롯데 부진에 인사 독해진다, BU장 교체폭에 시선

이 기사의 댓글 1개

구진영 | (180.70.72.146)   2020-06-28 23:45:48
저는 중동지역에 물품을 수출한다는 것이 정말 대단하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중동지역의 무역과 경제에 많은 관심이 생겨서 이러한 기사를 읽으면 모든 기업들이 항상 노력 또 노력을 한다는 것을 새삼 느끼게 되네요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