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영조 김희철, 현대차 한화큐셀 함께 태양광 에너지저장장치 개발

이한재 기자
2020-05-31 13:29:31
0
지영조 김희철, 현대차 한화큐셀 함께 태양광 에너지저장장치 개발

▲ (왼쪽부터)오재혁 현대자동차 미래기술연구실장 상무, 김희철 한화솔루션 큐셀부문(한화큐셀) 대표이사 사장, 지영조 현대차 전략기술본부장 사장, 홍정권 한화큐셀 BD&Tech부문장 상무가 29일 서울 중구 한화그룹 본사에서 '태양광 연계 ESS 공동 개발 및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현대차>

현대자동차와 한화솔루션 큐셀부문(한화큐셀)이 전기차배터리의 재사용을 기반으로 한 태양광 에너지저장장치(ESS) 제품을 공동으로 개발한다.

현대차와 한화큐셀은 29일 서울 중구 한화그룹 본사에서 '태양광 연계 에너지저장장치 공동개발 및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31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지영조 현대차 전략기술본부장 사장과 김희철 한화큐셀 대표이사 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현대차와 한화큐셀은 협약에 따라 전기차에서 회수한 배터리를 이용해 가정용·전력용 태양광 에너지저장장치 제품을 함께 개발한다. 

한화큐셀 독일 연구소 태양광발전소를 활용한 실증, 두 기업의 고객·인프라를 활용한 시범판매, 태양광과 연계한 대규모 에너지저장장치 프로젝트 공동발굴 등도 추진한다.

현대차와 한화큐셀은 전기차배터리를 다시 사용한 태양광시스템이 기존 리튬이온 배터리 기반 에너지저장장치와 비교해 초기 구축비용을 대폭 낮춰 재생에너지 보급에 기여할 수 있다고 본다.

지영조 사장은 "이번 협력으로 재생에너지의 대규모 보급을 활성화하고 전기차 배터리 재사용을 최대화해 전기차의 친환경 가치 사슬을 완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철 사장은 “두 기업의 우수 연구개발 역량을 공유해 경쟁력 있는 제품을 개발하겠다”며 “태양광모듈부터 에너지저장장치까지 제공하는 기업으로 세계 에너지시장에서 입지를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유향열, 남동발전 태양광에 풍력발전도 더해 균형 맞춘다
  2. 메디포스트, 첨단재생바이오법으로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 힘받아
  3. 황창화, 지역난방공사 나주발전소 두고 주민과 주주 샌드위치 신세
  4. 홍남기, 다주택자 증여 때 취득세 올려 '우회로' 차단하나
  5. 구자균, 그린뉴딜에 LS일렉트릭 공들인 '스마트그리드' 마침내 빛본다
  6. 자동차강판 가격 올리려는 포스코, 업황 들어 난색 자동차회사 팽팽
  7. 대림산업, 주택사업 경영진 세대교체로 도시정비 수주전 심기일전
  8. 김남호시대 DB그룹 '안정적' 세대교체, 최창식 구교형 정경수 떠올라
  9. 제주항공이 내놓은 데드라인 임박, 이스타항공은 파산 피할 수 있나
  10. 현대차 노조 임금보다 고용 기조, 하언태 임금협상 추석 전 타결하나
TOP

인기기사

  1. 1 안병옥, 이뮨메드 국내 최초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위해 고삐 죄
  2. 2 셀트리온 계열3사 주가 다 올라, 삼성바이오로직스 SK바이오팜 내려
  3. 3 진원생명과학, 미국 제약사와 소송으로 코로나19 백신 개발 부담 안아
  4. 4 [Who Is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코로나19 치료제 임상병원 늘어 기대받아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