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KT, 이엘과 손잡고 사물인터넷 기반 스마트 원격관제사업 확대

박혜린 기자
2020-05-31   /  11:43:26
KT, 이엘과 손잡고 사물인터넷 기반 스마트 원격관제사업 확대

▲ 이현석 KT 디바이스사업본부장 전무(왼쪽)와 안종율 이엘 회장이 29일 광주광역시 남구 이엘 본사에서 'eMTC 기반 스마트 원격 관제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KT > 

KT가 산업용 원격단말장치 제조사와 협력해 스마트 원격관제사업을 확대한다.

KT는 29일 광주광역시 남구에 있는 이엘 본사에서 이엘과 'eMTC 기반 스마트 원격관제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eMTC'은 사물인터넷(IoT) 전용 통신기술로 이동성 및 배터리 지속시간에서 강점을 지닌 것으로 알려졌다. KT에 따르면 다양한 사물인터넷 단말에 쉽게 적용할 수 있다.

KT와 이엘은 이번 협약을 통해 eMTC 통신 기반 스마트 원격관제사업에 관한 협력을 강화하고 고객에게 차별적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먼저 태양광 스마트 원격관제사업을 추진한다. 태양광 발전소의 전력변환기(인버터)에 이엘의 사물인터넷 단말기를 설치하고 KT의 eMTC 네트워크를 이용해 태양광의 전력량 및 인버터 고장 유무를 원격으로 확인하는 식이다.

KT는 28일부터 김제, 나주 지역에 eMTC 통신 모듈을 탑재한 태양광 스마트 원격단말을 설치하기 시작했다. 앞으로 전국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KT와 이엘은 앞으로 하천 관리, 농업용 배수펌프장, 교통시설물 관리 등 다양한 분야에서도 협업을 이어가기로 했다.

이현석 KT 디바이스사업본부장 전무는 "이번 협약을 통해 eMTC 통신기술을 스마트 원격관제사업에 적용하고 다각적 사업을 모색할 수 있는 협력체계를 구축했다"며 "KT는 다양한 분야의 파트너들과 협업해 사물인터넷산업의 혁신을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이 기사는 꼭!

  1. KT 인공지능과 디지털혁신 행사, 구현모 "플랫폼사업자로 디딤돌"
  2. 이통3사 패스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서비스 가입 100만 명 넘어서
  3. KT 인공지능 원팀, 온라인 학습영상 콘텐츠를 10일부터 2주간 제공
  4. KT, 5G 융합서비스 중소·벤처기업 14곳 선정해 공동사업 추진
  5. 자이에스앤디, 주택공급 확대정책에 소규모 주택사업 확장 탄력받아
  6. [실적발표] 웅진씽크빅, 정상제이엘에스, 애경산업, 티플랙스
  7. 이통3사 갤럭시노트20 개통행사 열어, 김연아 송가인 박명수 출동
  8. KT, 중기부와 가상현실 바탕의 실감형 미디어서비스 공모전 열어
  9. [오늘Who] 구현모, 5G시대 새 KT 위해 40개 계열사 잔가지 쳐낸다
  10. [Who Is ?] 정윤모 기술보증기금 이사장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