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엔터테인먼트 주식 매수의견 유지, “블랙핑크 복귀 트레저 데뷔”

성보미 기자
2020-05-29 09:06:38
0
YG엔터테인먼트 주식 매수의견이 유지됐다.

소속가수 블랙핑크가 6월 복귀하고 7월 신인 트레저가 데뷔하는 만큼 이들의 하반기 활동에 힘입어 이익이 크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다.
 
YG엔터테인먼트 주식 매수의견 유지, “블랙핑크 복귀 트레저 데뷔”

▲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주주.


지인해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29일 YG엔터테인먼트 목표주가 4만 원, 투자의견 매수(BUY)를 유지했다. 

28일 YG엔터테인먼트 주가는 3만3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지 연구원은 “YG엔터테인먼트는 신인 및 기존 소속 가수의 활동, 일본과 국내 외 해외지역의 팬덤 확대 등을 고려할 때 투자매력이 높다”고 말했다. 

일본 외 지역에서 콘서트의 회당 개런티가 급상승하는 가운데 동남아시아에서 인지도가 높은 블랙핑크가 6월 복귀한다.

신인그룹 트레저도 7월 데뷔를 앞두고 있다. 이들은 데뷔하기 전부터 유튜브 구독자수 91만 명을 확보했는데 이 가운데 해외 팬덤도 상당한 것으로 파악됐다.

YG엔터테인먼트는 경영 정상화를 위해 본업에 집중하는 사업전략도 추진하고 있다. YG푸드 등 적자 신사업을 정리하면서 판매관리비용을 줄이고 있다.

YG엔터테인먼트는 2020년 연결기준 매출 2520억 원, 영업이익 50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9년과 비교해 매출은 4.5% 줄지만 영업이익은 131.1% 급증하는 수치다. [비즈니스포스트 성보미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엔터테인먼트3사 주가 중 SM JYP 급등, '방탄소년단 테마주'도 강세
  2. 엔터테인먼트3사 주가 모두 급등, '방탄소년단 테마주'도 다 올라
  3. YG엔터테인먼트 목표주가 높아져, "블랙핑크 글로벌 인지도 확인"
  4. '방탄소년단 테마주' 대체로 하락, 엔터테인먼트3사는 JYP만 올라
  5. '방탄소년단 테마주' 하락 우세, 엔터테인먼트3사는 YG만 급등
  6. '방탄소년단 테마주' 강세, 엔터테인먼트3사 중 JYP SM 급등
  7. YG엔터테인먼트 YG플러스 주가 초반 급등, 블랙핑크 돌아온 효과
  8. 이용섭 광주 코로나19 초강경 대응, 대구 전철 안 된다 마지노선
  9. 이용섭 인공지능 수도 광주의 꿈, 디지털뉴딜 등에 업고 앞으로 전진
  10. 삼성SDI 목표주가 높아져, "전기차배터리 매출 하반기 증가 예상"
TOP

인기기사

  1. 1 [Who Is ?]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총괄 수석부회장
  2. 2 두산솔루스는 ‘진대제펀드’ 거쳐 한화그룹으로 넘어갈 운명인가
  3. 3 위더스제약 3일 코스닥 상장, SK바이오팜 바통 이어받을지 시선몰려
  4. 4 SK바이오팜, '바이오 대장주'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뛰어넘을까
  5. 5 이낙연 "검찰이 개혁 거부할 수록 국민의 요구는 더 높아진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